뉴스 라이브 스코어
프리미어 리그

LA 다저스 구단주, 첼시 또는 토트넘 인수 추진

AM 12:36 GMT+9 19. 7. 18.
N'Golo Kante Tottenham vs Chelsea Premier League 2018-19
미국 재벌 사업가 토드 볼리, 야구 이어 축구계 진출 가능성 타진한다
▲美 야구 명문 다저스 구단주 볼리
▲런던 연고 축구 구단 인수 가능성 타진
▲우선 순위는 첼시, 또는 토트넘

[골닷컴] 한만성 기자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구단 LA 다저스 공동 구단주 토드 볼리(46)가 축구계 진출을 노리고 있다.

잉글랜드 일간지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는 미국인 사업가 볼리가 프리미어 리그 구단 인수에 관심을 나타냈다고 보도했다. 보도 내용에 따르면 볼리는 영국의 수도 런던을 연고로 하는 구단 인수를 희망하고 있다. 현재 그가 인수 가능성을 타진 중인 구단은 첼시와 토트넘이다. 이 중에서도 볼리는 토트넘을 인수하는 데 가장 적극적이라는 게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의 보도 내용이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볼리는 지난 2년 연속 월드 시리즈에 진출한 다저스 구단의 지분 20%를 보유한 인물이다. 그는 부동산, 보험, 스포츠 사업이 전문 분야인 투자기업 엘드리지 인더스트리스의 설립자다.

러시아 석유 재벌 로만 아브라모비치(52)가 운영 중인 첼시의 구단 가치는 약 25억 파운드(현재 환율 기준, 한화 약 3조6622억 원)에 달한다. 그러나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는 최근 신축 홈구장을 건설한 토트넘은 첼시보다 구단 가치가 더 높을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토트넘은 조 루이스, 다니엘 레비가 운영 중인 투자기업 ENIC 인터내셔널이 지분 85.5%를 보유한 구단이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한편 미국 경제지 '배런스'에 따르면 볼리가 설립한 엘드리지 인더스트리스의 시장 가치는 약 47억 파운드(약 6주8850억 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