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대한민국

2018년 ‘빛’낸 황의조, KFA 올해의 선수상 수상

PM 5:50 GMT+9 18. 12. 18.
hwang ui jo
국가대표팀 공격수 황의조(26, 감바오사카)가 2018년 대한축구협회(KFA) 선정 올해의 선수로 선정했다.

[골닷컴] 윤진만 기자= 팬들 사이에서 ‘빛의조’로 불리는 국가대표팀 공격수 황의조(26, 감바오사카)가 2018년 대한축구협회(KFA) 선정 올해의 선수로 선정했다. 

18일 서울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에서 열린 ‘2018 KFA 시상식’에서 남자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46개 대한축구협회 출입언론사 축구팀장과 김판곤 감독선임위원장을 비롯한 협회 기술부문 종사자 7명으로 구성된 ‘올해의 선수 추천위원회’의 투표 결과를 5:5로 합산해 선정한 이번 투표에서 총 218점을 얻어 손흥민(171점) 조현우(62점)를 제쳤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황의조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7경기에서 9골을 기록하며 대표팀에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안겼다. 파울루 벤투 감독의 국가대표팀에도 발탁해 6경기에서 3골을 낚았다. 34경기 출전 21골을 터뜨리는 활약으로 소속팀 감바의 J리그 잔류를 이끌기도 했다. 이런 활약을 바탕으로 3회씩 수상한 기성용(2011·2012·2016)과 손흥민(2013·2014·2017)의 아성을 뛰어넘었다.

올해의 감독으론 아시안게임 사령탑 김학범이 선정됐다. 전세진(수원삼성)이 올해의 영플레이어로 뽑혔다. 여자 부문에선 장슬기(인천현대제철)가 처음으로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유영실 대전대덕대 감독과 조미진(울산현대고)이 각각 올해의 지도자와 영플레이어상을 각각 수상했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 2018 KFA 시상식 수상자 내역
올해의 선수 - 황의조(감바오사카) 장슬기(인천현대제철)
올해의 지도자 - 김학범(아시안게임 감독) 유영실(대전대덕대 감독)
올해의 영플레이어 - 전세진(수원삼성) 조미진(울산현대고)
올해의 심판 - 김대용(남자주심) 박상준(남자부심) 차민지(여자주심) 양선영(여자부심)
축구공헌대상 - 대한민국 축구팬
우수 클럽 - 경주시민축구단, 제주시청, 서울송파구여성축구단, 대전위너스타, 대구J사커, 완주군여학생축구교실

사진=대한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