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프리메라 리가

이강인 이적? 유럽 여러 팀이 큰돈 들고 줄 섰다

AM 3:18 GMT+9 19. 5. 30.
Lee Kangin, Valencia
이적 가능성 제기된 이강인, 관심 있는 팀은 차고 넘친다

▲발렌시아 단장, 이강인 이적 가능성 언급
▲지역 언론 "거액 이적료 제안할 팀 많다"
▲이강인 바이아웃 금액 한화로 1066억 원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유럽 다수의 구단이 올여름 거취를 고민 중인 발렌시아 유망주 이강인(18)을 주시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이강인의 이적 가능성을 제기한 인물은 마테우 알레마니 발렌시아 단장이다. 알레마니 단장은 29일(현지시각) 지역 일간지 '엘 데스마르케'를 통해 "우리는 이강인이 발렌시아의 미래에 중요한 선수가 될 수 있다고 확신한다. 그러나 일단 그가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돌아와야 한다. 지금 당장 그의 거취에 대해서는 결정한 게 없다. 어떤 시나리오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물론 알레마니 단장은 구단이 이강인의 잔류를 바란다는 분위기를 전했지만, "어떤 시나리오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는 건 그가 올여름 팀을 떠날 가능성도 있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만약 이강인이 임대가 아닌 완전 이적으로 올여름 움직인다면, 발렌시아가 요구할 수 있는 이적료 최고액은 올 시즌 재계약을 통해 합의한 그의 바이아웃 금액 8000만 유로(현재 환율 기준, 한화 약 1066억 원)다.

이에 발렌시아 지역 라디오 방송 '세르 데포르티보스 발렌시아'는 후속 보도를 통해 구단이 이강인의 이적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면 올여름 그에게 관심을 나타낼 팀은 충분히 많다고 밝혔다. 보도 내용에 따르면 이미 이강인의 에이전트는 파블로 롱고리아 발렌시아 기술이사와 만나 올여름 임대, 혹은 이적 여부를 논의했다. 이강인의 거취에 대해 논의가 시작됐다는 뜻이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세르 데포르티보스 발렌시아'는 유럽의 수많은 구단이 이강인 영입을 위해 거액 이적료를 제시할 의지를 나타냈다고 덧붙였다.

발렌시아는 올 시즌 스페인 라 리가 4위를 차지한 데다 코파 델 레이(국왕컵) 우승을 차지하며 오는 2019/20 시즌 바쁜 일정을 소화하게 됐다. 우선 발렌시아는 스페인 수페르코파(슈퍼컵)을 시작으로 챔피언스 리그, 코파 델 레이, 라 리가 일정을 병행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