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U20 World Cup

‘월드컵 첫 승’ 이강인 “이 기쁜날, 나중에 추억으로 남을 것” [GOAL 현장인터뷰]

AM 7:05 GMT+9 19. 5. 29.
이강인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하며 대표팀 첫 승에 기여…”오늘 저녁 팀원들과 행복하게 보내겠다”

[골닷컴, 티히 스타디움] 윤민수 기자 = 대표팀의 막내 이강인이 첫 승의 기쁨을 맘껏 표현했다.

폴란드에서 열리는 2019 FIFA U-20 월드컵에 참가중인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9일(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과의 F조 조별예선 2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지난 포르투갈전에서 0-1 패배를 당했던 한국은 첫 승을 신고하며 1승 1패(승점 3점)로 F조 2위에 등극했다.

모든 선수들이 승리에 큰 기여를 했지만 공격의 시발점은 역시나 이강인이었다. 지난 경기의 3-5-2 포메이션과 달리 이날 2차전 경기 4-2-3-1 전형에서 꼭짓점에 선 이강인은 보다 공격적인 임무를 수행했다. 날카로운 패스로 여러 번의 찬스를 만들어냈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경기 후 한국 취재진들과 인터뷰에 응한 이강인은 “승리해서 기쁘다. 다음 경기도 잘 준비해서 이기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날 경기는 폭우 속에 진행됐다. 잔디에 물이 차 정확한 킥이 어려울 정도였다. 이강인은 궃은 날씨에 대해 “이렇게 많은 비가 왔던 것이 나중에 (추억처럼) 생각날 것 같다. 형들이랑 열심히 뛰어 승리한 이 기쁜날이 나중에 기억날 것이다”는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이강인은 “이 기쁜 날, 오늘 저녁 형들과 행복하게 좋은 추억을 만들고 싶다”며 승리의 기쁨을 다시 한 번 표현했다. ‘형들, 행복, 기쁨’ 세 단어를 가장 많이 내뱉은 이강인의 이날 인터뷰였다. 한국은 이틀간 휴식을 취한 뒤 다음 달 1일 오전 3시 30분(한국시간) 아르헨티나와 F조 조별예선 3차전 경기를 치른다.

폴란드 티히 스타디움 = 윤민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