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중국 축구협회, 히딩크 경질…후임은 하오웨이

댓글()
Getty
히딩크, 중국 올림픽 대표팀 사령탑 경질

▲사령탑 부임 1년 만에 경질
▲"올림픽 예선 준비 부족"
▲후임은 前 여자 대표팀 감독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중국 축구협회(CFA)가 지난 1년간 자국 21세와 23세 이하 대표팀을 이끈 거스 히딩크(71) 감독을 경질했다.

CFA는 19일 밤(한국시각)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히딩크 감독 경질 소식과 함께 후임 사령탑으로 하오웨이(42) 감독을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CFA는 히딩크 감독을 경질한 이유로 "올림픽 예선 준비가 효과적이지 못했다. 그러므로 새로운 조직을 구성해 중국 올림픽 대표팀의 훈련 등 실전 준비 방식을 정립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히딩크 감독은 작년 9월 중국 올림픽 대표팀 사령탑으로 부임했다. 이때까지만 해도 CFA는 한국을 이끌고 이룬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진출은 물론 PSV 에인트호벤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 리그 우승과 4강, 첼시와 FA컵 우승, 과거 레알 마드리드와 발렌시아 등 유럽 명문구단을 이끈 명장 히딩크 감독이 중국 축구의 미래를 설계해줄 적임자라고 판단했다. 그러나 히딩크 감독은 지난 1년간 중국 올림픽 대표팀을 이끌고 치른 12경기 중 단 4경기에 승리하는 데 그쳤다. 특히 이달 초에는 중국 올림픽 대표팀이 베트남에 0-2로 완패한 게 히딩크 감독에게는 치명타였다.

CFA는 히딩크 감독의 후임으로 하오웨이 감독을 선임했다. 하오웨이 감독은 지난 2011년 중국 여자 대표팀 수석코치로 부임한 뒤, 팀이 2012년 런던 올림픽 본선 진출에 실패하자 감독직을 맡았다. 이후 그는 중국 여자 대표팀을 이끌고 진출한 2015년 여자 월드컵 본선 조별 리그에서 네덜란드, 카메룬을 차례로 꺾으며 8강에 진출했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당시 중국 여자 대표팀은 8강에서 세계 최강 미국에 아쉽게 0-1로 패하며 대회를 마감했다.

한편 2020년 도쿄 올림픽 아시아 예선은 내년 1월 태국에서 열린다. 총 16개국이 출전하는 2020년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3위권에 진입하는 팀에는 올림픽 본선 진출권이 주어진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