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운 패배 안드레 “포기하지 않은 점 칭찬” [GOAL LIVE]

댓글 (0)
안드레
한국프로축구연맹
안드레 감독이 아쉬운 패배에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점을 칭찬했다.

[골닷컴, 대구] 박병규 인턴기자 = 대구FC의 안드레 감독이 FC서울전에 끝까지 최선을 다한 선수들을 칭찬했다. 대구는 서울을 상대로 적극적인 경기를 펼쳤고, 후반 추가 시간 골까지 넣었으나 아쉽게 오프사이드가 되며 동점을 만들지 못했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대구는 22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이하 K리그1) 서울과 맞대결에서 1-2로 패했다. 전반에만 2골을 허용했지만 후반 만회골을 넣은 뒤 동점을 위해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공격을 이어갔다.

경기 후 안드레 감독은 “서울전은 어렵게 될 것이라 예상했다. 지난 원정에서도 어려웠지만 오늘은 선수들이 잘 해주었다고 생각한다. 다만 초반 이른 실점에 선수들이 흔들렸던 것 같다. 아쉬운 패배였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점에 박수를 보내고 싶다”고 했다. 

대구는 아쉽게 8경기 홈 무패행진을 마감했다. 이에 “물론 승리하면 좋지만 팬들도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적극적인 모습을 보인 선수들을 위해 응원해주었다. 팬들의 힘 덕에 선수들도 더 열심히 뛰었다. 무패 기록이 종료된 것은 아쉽지만 기록은 기록일 뿐이다. 앞으로도 홈에서 많은 응원을 부탁한다”며 아쉬움을 달랬다.

대구는 경기 내내 서울을 압도하며 적극적인 경기를 펼쳤다. 무려 24번의 슈팅 중 13번이 유효슈팅으로 기록되었다. 마치 서울전을 위해 준비한 것 같았다. 이에 안드레 감독은 “지난 강원전은 우리가 가장 못한 경기라고 생각한다. 경기 후 분석을 통해 보완점을 생각하고 선수들과 의견을 나누었다. 디테일한 공격 작업과 움직임을 훈련을 통해 준비했다. 강원전 이후 바로 오늘 경기에 나타난 걸 보면 선수들이 잘 이행해 준 결과”라고 했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아쉽게 승점을 챙기지 못한 대구는 서울과 격차를 줄이지 못한 채 K리그1 4위에 머물러 있다.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