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토트넘의 '아자르' 될 수 있다"

댓글()
손흥민(부트룸) 캡쳐
"손흥민, 토트넘의 '아자르' 될 수 있다."

[골닷컴, 런던] 이성모 기자 = "손흥민, 토트넘의 '아자르' 될 수 있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최근 아스널 홈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북런던더비'(리그컵 8강)에서의 선제골을 기록한 손흥민이 다시 한 번 토트넘의 핵심 공격수이자 프리미어리그의 스타로 인정받고 있다. 

한국 미디어에서만이 아니라 영국 현지의 다양한 미디어에서 손흥민에 대한 소식을 실시간으로 보도하고 있는 것 역시 그것을 보여주는 한 지표다.

이런 가운데 지난 몇년간 프리미어리그 내 최고의 선수로 활약한 첼시의 에당 아자르와 손흥민을 함께 언급한 현지 매체가 있어 눈길을 끈다. 

영국의 축구 분석 웹사이트 '부트룸'(Boot Room)은 21일자 보도에서 "스트라이커로 활약한 손흥민은 토트넘의 '아자르'가 될 수 있다"는 의견을 내놨다. 

'부트룸' 측은 이 기사에서 "지난 아스널과의 경기에서 포체티노 감독은 케인 대신 요렌테를 쓸 수도 있었지만 손흥민에게 믿음을 보였다"며 "손흥민은 결국 알리의 패스를 이어받아 골을 성공시켰고 그의 '올라운드'(all-round) 플레이 능력은 아주 인상적이다"라고 전했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또 "에당 아자르는 엄청난 기술적인 능력을 가진 월드클래스 플레이어지만, 손흥민 역시 그와 아주 큰 차이를 보이지 않는 선수이며 아자르의 수준까지 도달할 가능성을 가진 선수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손흥민처럼 아자르 역시 왼쪽 측면에서 주로 활약하지만 중앙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준다"고 전했다.

사진='부트룸' 캡쳐

다음 뉴스:
맨시티 승리에도 펩 독설 "이런 선수들과 행복할 수 없다"
다음 뉴스:
'윙크스 극장골' 토트넘, 풀럼에 2-1 역전승 [GOAL LIVE]
다음 뉴스:
라니에리 "좋은 경기였다. 풀럼은 괜찮을 것" [GOAL LIVE]
다음 뉴스:
포체티노 "윙크스 자랑스럽다, 알리 부상 지켜봐야" [GOAL LIVE]
다음 뉴스:
박항서 매직, 아시안컵 8강으로… 베트남 승부차기 승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