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지금까지 보다 앞으로 축구할 날이 더 많다" [GOAL 현장인터뷰]

마지막 업데이트
댓글()
손흥민
(사우스햄튼과의 경기가 끝난 후 믹스트존에서 만난 손흥민. 사진=장희언 기자)

[골닷컴, 런던] 장희언 기자 ="지금까지 축구 했던 날보다 앞으로 축구 해야 할 날이 더 많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좋은 경기력으로 더 많은 골을 넣도록 하겠다."

5일(현지시각) 잉글랜드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토트넘 대 사우스햄튼의 경기가 열렸다.

손흥민은 이날 선발로 출전해 풀타임으로 활약하며 리그 2호 골 및 유럽 통산 100호 골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그는 경기 초반부터 강하게 치고 나가며 많은 공격 찬스를 만들어낸 것은 물론, 팀 내 가장 활발한 움직임을 보여줬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쐐기골에 힘입어 3-1 승리를 거두며 지난 아스널전 패배의 설움을 단번에 털어냈다.

다음은 경기가 끝난 후 손흥민과 믹스트존에서 가진 현장 인터뷰 전문이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오늘 100호 골 소감이 어떤지. 

"사실 경기 뛸 때 잊고 있었다. 골을 넣을 때도 잘 몰랐다. 영광스럽다고 생각한다. 어린 나이에 운이 좋게 유럽 무대에서 데뷔해서 지금까지 열심히 한순간도 소홀했던 적이 없다고 생각한다."

"영광스러운 선물을 받을 수 있어서 정말 감사하지만, 지금까지 축구 했던 날보다 앞으로 축구 해야 할 날이 더 많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좋은 경기력으로 더 많은 골을 넣도록 하겠다. 많은 축구팬들을 기분 좋게 하고 싶고, 내게도 좋은 일들이 있으면 좋겠다."

-100골 중에서도 기억에 남는 골이 있는지. 

"사실 100이라는 게 말이 100이지 많은 골이다. 머릿속으로 많은 골이 생각 나는데 아무래도 프로 데뷔한 뒤 넣은 첫 번째 골이 시작을 알리는 것이기에 기억에 남는 것 같다."

"그동안 독일에 있을 때보다 토트넘에 와서 골을 더 많이 넣은 것 같다. 그래서 토트넘의 골은 아직도 꿈 같은 일이고, 하나를 꼽자면 너무 가혹한 선택인 것 같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지난 아스널전 패배로 오늘 승리가 남다를 것 같은데. 

"축구는 이기고 지고 하는 것이다. 최선을 다하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오늘 이김으로써 다시 좋은 자리에 올라간 것은 사실이다. 앞으로 계속 중요한 일정이고, 힘든 일정이 이어지고 있기에 잘 해야 할 것 같다."

"경기장에서 질 순 있지만 경기장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서 하다 보면 항상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생각을 한다. 앞으로도 시즌이 기니까 계속 좋은 모습 보여주고 싶다."

-팬들에게 보내는 메시지가 있다면.

"프로 선수 생활을 8년 정도 한 것 같은데 그때 데뷔를 해서 어려운 시기, 좋은 시기도 있었다. 그때마다 팬들이 지지하고 응원해줘서 지금까지 잘 성장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나 혼자만의 골이 아닌 우리팀, 한국에 있는 팬들, 영국에 있는 팬들에게 더 좋은 선물로 남았으면 한다."

" 앞으로도 부족하지만, 항상 최선을 다하고 경기장에서 최대한 열정을 보이도록 하겠다. 많은 골을 넣어서 대한민국 국민으로 유럽에서 대한민국 많이 알릴 수 있는 선수가 되려고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토트넘 응원 많이 해줬으면 좋겠다."

 

다음 뉴스:
KFA 올해의 선수 황의조, “기회 온다면 유럽 진출하고파”
다음 뉴스:
부친 사망 비극 겪은 겐트너, 주중 경기 위해 팀 복귀
다음 뉴스:
2018년 ‘빛’낸 황의조, KFA 올해의 선수상 수상
다음 뉴스:
네드베드 "마로타 인테르행에 마음 아팠어"
다음 뉴스:
오스마르, 임대 마치고 FC서울로 복귀… 3년 재계약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