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셀로, 함께 뛴 베스트XI이 곧 세계 올스타

댓글()
마르셀로는 세계 최고로 거듭나는 과정에서 수많은 슈퍼스타와 함께 뛰었다.

[골닷컴] 윤진만 기자= 마르셀로(29, 레알마드리드)는 세계 최고의 레프트백 중 한 명으로 거듭나는 과정에서 수많은 슈퍼스타와 함께 뛰었다.

직접 선정한 ‘전현 팀 동료 베스트일레븐’에는 쟁쟁한 선수들이 대거 눈에 띈다.


주요 뉴스  | "​[영상] 포그바의 부활에 맨유와 무리뉴가 웃는다"

마르셀로는 최근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 개인채널에서 팬들의 이 같은 질문을 받고, 골키퍼 줄리우 세자르(38, 벤피카)부터 차근차근 11명의 이름을 언급했다.

라이트백 다니엘 알베스(34, PSG) 레프트백 호베르투 카를루스(44, 은퇴) 중앙 수비수 티아고 실바(33, PSG) 세르히오 라모스(31, 레알마드리드)를 꼽았다. 라모스를 제외한 세 선수와는 브라질 국가대표로 호흡을 맞췄다.

수비형 미드필더로 카세미루(25, 레알), 나머지 미드필드 세 자리에 루카 모드리치(32, 레알) 메수트 외질(29, 아스널) 지네딘 지단(45) 현 레알 감독을 선정했다. 마르셀로는 “모드리치가 내 팀의 주장”이라고 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2, 레알)와 네이마르(25, PSG)를 투톱에 올린 마르셀로는, 논란(?)을 의식해서인지 지단 감독을 다시 언급했다. “지주(지단 애칭)와 뛰어본 적은 없지만.. 우리팀 감독이니까, 괜찮다”며 웃었다.


주요 뉴스  | "[영상] 28년 만의 충격패, TOP4가 멀어진 첼시"

마르셀로는 2007년 플루미넨세에서 이적한 뒤로 줄곧 레알의 주전 레프트백으로 활약하며 라리가 우승 4회,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 3회, 코파델레이 우승 2회, FIFA클럽월드컵 3회 등의 우승을 이끌었다. 폭발적인 오버래핑과 번뜩이는 드리블로 큰 인기를 누려왔다.

브라질 대표로도 A매치 52경기(6골)에 출전했다. 2012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중 한 명이다. 베스트일레븐으로 거론한 네이마르, 알베스, 카세미루, 시우바 등과 2018러시아월드컵에도 함께 할 예정이다.

세자르(GK) - 카를루스, 라모스, 시우바, 알베스 - 카세미루, 모드리치, 지단, 외질 - 호날두, 네이마르

사진=게티이미지/마르카 홈페이지 캡처

다음 뉴스:
레알, 21세 포르투 신예 수비수 밀리탕 노린다
다음 뉴스:
앙리, 펠라이니 원한다…협상 위해 맨유와 접촉
다음 뉴스:
이청용, 벤투 감독 허락 속 1박3일 한국행
다음 뉴스:
이과인, 첼시행 임박….메디컬만 남았다 (英 가디언)
다음 뉴스:
英 신문, 래쉬포드 "돈방석에 앉다" [GOAL LIVE]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