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메로가 본 솔샤르 "행복을 주는 사람"

댓글()
Getty Images
맨유의 수문장 로메로가 솔샤르 감독 부임 이후 팀 분위기가 좋아졌다고 말했다

[골닷컴] 박문수 기자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아르헨티나 수문장 세르히오 로메로가 올레 군나르 솔샤르의 사령탑 부임 이후 팀 내 분위기가 많이 좋아졌다고 솔샤르 감독을 지지했다.

로메로는 9일(한국시각) 글로벌 축구 매체 '골닷컴'을 통해 주제 무리뉴에서 솔샤르 체제로 바뀐 이후 달라진 점을 전했다. 

구단 공식 채널을 인용한 인터뷰에서 그는 "경기 결과뿐 아니라, 우리는 경기에서 승리한 방식에 대해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한 경기에서 다섯 골을 넣은 것(카디프전)은 우리로 하여금 자신감을 많이 북돋아 줬고, 이는 정말로 대단한 일이었다"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 "​[영상] 피구, "음바페는 호날두, 호나우두의 10대 때와 동급""

이어서 그는 "크리스마스가 끝난 시점에서 우리가 보여주고 있는 모습은 이 정도 규모의 클럽에게는 적절한 것이며, 이는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할지를 입증하고 있다. 크리스마스 기간 그리고 새해 우리가 보여줬던 경주들이 이러한 것에 대한 증거물이다"라며 솔샤르 감독 부임 이후 연승 행진을 기록 중인 팀 분위기를 전했다.

지난 달 18일 맨유는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무리뉴 경질 소식을 알렸다. 한창 시즌 중인 만큼 파격적인 결정이었다. 

급한대로 맨유가 꺼내 든 카드는 레전드 솔샤르였다. 은퇴 후 지도자로 변신한 솔샤르는 친정 살리기라는 목표를 갖고 맨유에 입성했고, 솔샤르 부임 후 맨유는 전 경기에서 승리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주요 뉴스  | "​[영상] Goal 50 1위 모드리치 "챔스 4연속 우승 도전할 것""

솔샤르가 맨유에 무난히 안착하자, 그에 대한 호평도 여기저기에서 나오고 있다. 로메로 역시 소위 말하는 솔샤르 칭찬 릴레이에 가세했다. 로메로가 본 솔샤르의 장점은 선수들에 대한 정확한 판단이었다. 

이에 대해 그는 "솔샤르는 구단과 선수 개개인으로서의 우리가 무엇을 성취하고 싶어하는지 알고 있다. 그는 우리에게 경기장 안 그리고 구단 내에서 우리에게 분명한 것을 제시해줬다. 그래서 우리는 구단 안팎에서 우리에 대한 기대치가 어땠는지를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 한 가지 장점은 선수들과의 원만한 관계였다. 이를 의식하듯 로메로는, "솔샤르는 (우리에게) 확실한 행복을 가져다주었고, 그것은 잘 진행되고 있다"라며 솔샤르 감독 부임 이후 뚜렷한 목표를 비롯해 구단 내 분위기가 좋아졌음을 강조했다.

사진 = 게티 이미지

다음 뉴스:
침대축구 첫 경험 벤투 감독, “그래도 우린 진짜 축구 할 것”
다음 뉴스:
사리 첼시의 공식, ‘코바시치 + 바클리 = 1’
다음 뉴스:
데헤아가 직접 묻다, “토트넘전 발 선방 4개, 올시즌 최다?”
다음 뉴스:
'지베르트 Who?' 허더스필드, 철학의 연속성 고수하다
다음 뉴스:
히찰리송이 말하는 EPL 적응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