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C 팬 선정 월드컵 최고 유니폼은 ‘1970 브라질’

마지막 업데이트
댓글()
gettyimages
1970 월드컵 당시의 브라질 유니폼이 1990 이탈리아 월드컵의 서독 유니폼을 무찌르고 최고의 유니폼 영예를 안았다.

[골닷컴] 윤진만 기자= 영국공영방송 BBC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앞두고 월드컵 역대 최고의 월드컵을 선정하는 이벤트를 기획했다.

BBC는 현지시간 12일, 32개의 각기 다른 월드컵 참가국 유니폼을 선정,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한 팬 투표로 토너먼트를 진행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살라, 드디어 훈련 복귀... 월드컵 간다"

그 결과 1970 멕시코 월드컵에서 ‘전설’ 펠레가 입은 브라질 유니폼이 1990 이탈리아 월드컵의 서독 유니폼을 무찌르고 최고의 유니폼 영예를 안았다. 득표율 55%를 기록했다. 

당시 브라질 유니폼은 현재 브라질의 상징이 된 노란 상의에 파란색 하의로 구성됐다. 디자인적으로 특별할 것이 없어 보인다. 허나, 워낙 압도적인 실력을 뽐냈던 시기라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심어준 듯하다.

브라질의 1970 유니폼은 준결승에서 잉글랜드의 1966 잉글랜드 월드컵 원정 유니폼도 56.1%의 득표율로 제압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BBC는 잉글랜드를 대표하는 언론사다.

이번 유니폼 투표 1라운드(32강)에는 한국의 2002 한일월드컵 유니폼도 당당히 포함됐다. 

하지만 칠레의 1998 프랑스월드컵 유니폼에 패하면서 2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주요 뉴스  | "[영상] 후반에 힘 뺀 독일, 사우디 가볍게 제압"

아시아에선 한국 유니폼이 유일하게 토너먼트에 참가했다. 아시아 역대 최고 성적(4위)를 기록한 점이 반영된 거로 보인다.

이밖에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1990 월드컵 콜롬비아 원정 유니폼, 크로아티아의 1998 월드컵 유니폼, 자메이카의 1998 월드컵 유니폼, 스페인의 2010 월드컵 유니폼 등이 후보군에 올랐다.

# BBC 팬 투표 월드컵 최고의 유니폼을 찾아서 
32강 (*왼쪽이 승리팀)
자메이카 1998 vs 슬로베니아 2002 (72.4%)
스페인 2010 vs 앙골라 2006 (69.2%)
브라질 1970 vs 세네갈 2002 어웨이 (85.7%) 
아일랜드 1990 vs 미국 1994 어웨이 (61.6%)
파라과이 2002 vs 나이지리아 1994 어웨이 (53.4%)
잉글랜드 1966 어웨이 vs 네덜란드 1978 (60.8%)
이탈리아 1990 vs 멕시코 1978 (69.5%)
크로아티아 1998 vs 벨기에 1982 (67.6%)
가나 2014 vs 북아일랜드 1986 (60.7%)
콜롬비아 1990 어웨이 vs 스코틀랜드 1978 (56.8%)
칠레 1998 vs 대한민국 2002 (52.4%)
덴마크 1986 vs 우루과이 1930 (60.1%)
서독 1990 vs 카메룬 1990 (78.6%)
아르헨티나 1986 vs 소련 1966 (81.9%) 
웨일스 1958 vs 자이르 1974 어웨이 (50.8%)
프랑스 1982 vs 페루 1978 (57.7%)

16강
스페인 2010 vs 자메이카 1998 (59.9%)
브라질 1970 vs 아일랜드 1990 (81.5%)
잉글랜드 1966 어웨이 vs 파라과이 2002 (76.1%)
이탈리아 1990 vs 크로아티아 1998 (51.4%)
콜롬비아 1990 어웨이 vs 가나 2014 (60.2%)
덴마크 1986 vs 칠레 1998 (64%)
서독 1990 vs 아르헨티나 1986 (59%)
프랑스 1982 vs 웨일스 1958 (78.9%)

8강
브라질 1970 vs 스페인 2010 (76.4%)
잉글랜드 1966 어웨이 vs 이탈리아 1990 (67.3%)
콜롬비아 1990 어웨이 vs 덴마크 1986 (56.9%)
서독 1990 vs 프랑스 1982 (64%)

준결승
브라질 1970 vs 잉글랜드 1966 어웨이 (56.1%)
서독 1990 vs 콜롬비아 1990 어웨이 (66.9%)

결승
브라질 1970 vs 서독 1990 (55%)

사진=게티이미지/BBC 홈페이지

다음 뉴스:
아우크스부르크 감독 "천성훈, 재능 훌륭하다"
다음 뉴스:
라소가 빠진 함부르크, 황희찬 앞세운 투톱 실험
다음 뉴스:
함부르크, 韓 선수 물색…단장 "흥미로운 시장"
다음 뉴스:
손흥민, 살라 이어 EPL 16R '폼 차트' 2위 등극
다음 뉴스:
박항서의 베트남, 결승 1차전 무승부… 홈에서 10년 한 푼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