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친선경기

'가디언'이 선정한 韓 신예 3인, 지금은 어디에?

AM 3:36 GMT+9 18. 10. 10.
Lee Seung-Woo
영국 정론지 가디언, 2014년부터 매년 선정한 전 세계 최고 유망주 근황 소개…한국에서는 서정현, 이승우, 김정민 선정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지난 4년에 걸쳐 영국 정론지 '가디언'이 선정한 전 세계 최고 유망주들의 근황이 공개돼 축구 팬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가디언'은 2014년부터 매년 10대 선수 중 미래가 가장 기대되는 이들을 명단에 포함해 간략한 설명과 함께 축구 팬들에게 소개하고 있다. 지난 2014년 당시 '가디언'은 "매년 세계 곳곳에서 활약 중인 최고의 유망주들을 선정해 5년간 그들의 성장세를 지켜보자는 게 우리의 취지"라고 설명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보시오 의사양반!" 윌리안이 쓰러진 이유는?"

한국에서는 2014년 포항 스틸러스 산하 유스팀 포항제철고의 서정현(당시 17세)가 가장 먼저 선정됐다. 이어 2015년에는 이승우, 2016년에는 김정민이 차례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가디언'이 지난 4년간 선정한 유망주는 총 210명이다. '가디언'은 9일(현지시각) 이들의 근황을 공개하는 코너를 새롭게 신설했다. 가장 먼저 이 명단에 포함된 한국 선수 서정현에 대해서는 "2015년 10월까지 아시아 최고의 신예로 꼽혔고, 2017년까지 포항 유소년 팀에서 활약했으나 지금은 팀을 떠났다"는 설명이 포함됐다.

이어 '가디언'은 이승우에 대해서는 "지금 이탈리아에서 소속팀 베로나 선수로 활약 중이며 한국 대표팀 선수로 월드컵까지 출전했다"며, "최근에는 아시안게임에 출전해 금메달을 획득하며 병역특례까지 받으며 올여름을 훌륭하게 장식했다"고 설명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래도 내가 거품이야? 네이마르의 반박"

'가디언'은 이승우와 함께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가 된 김정민에 대해서도 "오스트리아 명문 레드불 잘츠부르크로 이적한 후 하부 리그에 속한 위성 구단 리퍼링에 합류해 활약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가디언'이 4년째 선정해온 유망주 리스트에 포함된 대표적인 선수로는 마커스 래쉬포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우스망 뎀벨레(바르셀로나),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리버풀), 크리스티안 퓰리시치(도르트문트), 지안루이지 돈나룸마(AC밀란)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