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프리미어 리그

사리, "EPL 타이틀? 맨시티-리버풀이 강력한 우승 후보"

PM 7:02 GMT+9 18. 9. 15.
chelsea sarri
첼시의 사리 감독이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우승 후보로 맨시티와 리버풀을 꼽았다.

[골닷컴] 박문수 기자 = 첼시의 마우리시오 사리 감독이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우승 후보로 맨체스터 시티와 리버풀을 꼽았다.

사리 감독은 15일(한국시각) 카디프 시티와의 맞대결에 앞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을 통해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가장 강력한 팀으로 맨시티와 리버풀을 언급했다.

영국의 '스탠다드'에 따르면 사리 감독은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우승 후보에 대한 질문에 "현재로서는 맨시티나 리버풀을 꼽고 싶다"라고 답했다.

이어서 그는 "(이들과) 동일한 수준에 오르기 위해서 우리는 한 걸음 더 나아갈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주요 뉴스  | "​​​[영상] 환상 골 음바페, 상대 반칙에 흥분해 퇴장"

특히 사리 감독은 "(지난 시즌 챔피언 맨시티와) 30점 가까이 난 승점 차를 좁히기란 쉽지 않다. 한 시즌 만에 이러한 격차를 줄이는 것은 매우 어렵다. 그러나 내 생각에 우리는 개선할 필요가 있고, 개선할 수 있다고 본다"라며 첼시의 발전 가능성을 언급했다.

안토니오 콩테 감독의 후임으로 새 시즌 지휘봉을 잡은 사리 감독은 나폴리 시절부터 보여준 자신의 축구 철학을 첼시에 서서히 입히고 있는 중이다.


주요 뉴스  | "[영상] 메시가 없네? FIFA 올해의 선수 후보 3인 발표"

덕분에 첼시는 시즌 초반 4연전에서 모두 승리하며, 리버풀 그리고 왓포드와 함께 프리미어리그 4전 전승을 기록 중이다.

시즌 초반 연승 행진에도 사리 감독은 첼시가 더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서는 나아져야 할 부분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현재 우리는 수비적인면에서 견고한 팀은 아니라고 느끼고 있다. 훈련 중 내가 받은 느낌은 (첼시란 팀은) 발전할 수 있다는 점이다"라며 수비에서의 견고함을 갖춰야 한다고 언급했다.

한편, 첼시는 15일 밤 11시 카디프 시티와의 원정 경기를 통해 리그 5연승 도전에 나선다. 승격팀 카디프는 새 시즌 치른 4경기에서 2승 2패를 기록하고 있다. 전력상 첼시의 우위가 점쳐지지만, 사리 감독은 힘겨운 승부를 예상했다. 

그는 "카디프전은 힘든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A매치 일정을 치른 이후 경기는 정신적으로도 늘 힘들다. 게다가 우리는 피지컬적으로 훌륭한 팀과 상대하게 될 것이다"라고 경계심을 표했다.

사진 = 게티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