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테 "서로 잘 아는 아스날전은 항상 어렵다"

댓글()
Getty
첼시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아스날전을 무승부로 마친 소감을 밝혔다.

[골닷컴 이범수 에디터] 첼시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아스날전을 무승부로 마친 소감을 밝혔다.

첼시는 17일 (한국시간) 런던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7/18 시즌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아스날과의 경기에서 득점 없이 0대 0으로 비겼다.

 


주요 뉴스  | "[영상] 음바페 데뷔골, PSG 5-1 대승 H/L"

 

첼시는 아스날과 치열한 공방 끝에 무승부를 거뒀다. 한편 이 날 경기에서는 수비수 다비드 루이즈가 거친 파울로 퇴장 당하며 첼시는 아스날전 세 경기 연속 퇴장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첼시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를 통해 경기 소감을 밝혔다. 그는 "좋은 경기를 펼쳤다. 양 팀은 승리하기 위해 노력했다. 아스날전은 항상 어렵다. 우리는 서로 잘 알고 있으며, 좋은 팀이다. 좋은 무승부였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 "[영상] PSG 데뷔전, 음바페 활약상 모음 ”

 

이어서 그는 다비드 루이즈의 퇴장에 대해 "나는 심판에 대해 언급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이전에도 안했고, 이후에도 안 할 것이다. 심판의 판정을 존중한다. 그러나 아스날전에서 세 경기 연속으로 퇴장 당한 것은 이상한 일이다"고 말했다.

한편 첼시의 수비수 개리 케이힐은 "실망스러우면서도 좋은 런던 더비를 펼쳤다. 우리는 전반전에 높은 점유율을 기록했지만 아스날은 좋은 수비를 펼쳤다.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연승행진을 이어나가던 첼시는 아스날에게 다시 한 번 발목을 잡혔다. 콘테 감독 부임 후 첼시는 아스날과의 대결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다음 아스날 원정 경기에서는 이를 극복할 수 있을지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