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우승 약속 지킨 그리즈만, 어디로 이적할까?

댓글()
ATM에 유로파리그 우승을 안긴 그리즈만. 이제 홀가분한 마음으로 월드컵과 이적을 준비한다

지난 여름부터 이적설이 끊이지 않았던 그리즈만.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그 동안 불편한 표정을 지었지만 유로파리그 우승 후에는 선수의 결정에 손을 들어 주기로 한 모습이다. 길 마린 회장은 “그리즈만의 선택을 존중할 수 밖에 없다”라고 말했다. 그리즈만은 유로파리그 결승에서 마르세유를 상대로 2골을 넣으며 우승에 결정적 공헌을 했다. “시메오네 감독과의 약속을 지켰다. 꿈을 이뤘다”라고 말한 그리즈만은 이적설에 대해선 조심스러운 표정이었다. 하지만 바르셀로나를 비롯한 새로운 팀으로의 이적은 유력해 보인다.

다음 뉴스:
황희찬-이청용, '코리안더비' 후 만나 '유니폼 교환'
다음 뉴스:
호지슨 "루니, 잉글랜드 너무 일찍 떠나"
다음 뉴스:
호날두가 2024년까지 뛰어도 못 깰 카시야스 기록
다음 뉴스:
맨유-유베전, 한국 팬에도 친숙한 마지치 주심이 관장
다음 뉴스:
EPL서도 ‘2000년생’ 득점자 나왔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