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메리 "자카 PK 비판 안 해, FK 훌륭해"

마지막 업데이트
댓글()

[골닷컴, 런던] 장희언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을 이끄는 우나이 에메리 감독이 경기 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그라니트 자카의 프리킥 골에 대한 칭찬과 함께 페널티 킥을 내준 것에 대해 언급했다. 

아스널은 28일(현지시간) 잉글랜드 런던 샐허스트 파크 경기장에서 열린 '2018/19 프리미어리그' 10라운드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2-2로 비기며 아쉽게 11연승 행진을 마무리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보시오 의사양반!" 윌리안이 쓰러진 이유는?"

에메리는 이날 자카가 프리킥 골을 넣은 후 자신에게 달려온 것에 대해 " 경기 전반 종료 후 하프 타임 때 우리는 프리킥 상황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그의 프리킥 능력은 매우 좋다. 그래서 그에게 프리킥을 시도할 것을 권했었다. 나는 그를 밀어붙였고, 그는 그것을 그대로 해냈다"며 자카에 대한 믿음을 보여줬다.

또한 에메리는 자카가 상대에게 페널티킥을 내준 것에 대해 "페널티 박스 안에서 방어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자카는 원래 중앙에서 더욱 잘 뛰지만 (나초 몬레알, 로랑 코시엘니 부상으로) 왼쪽 수비수로 나섰다. 그렇기에 자카에게 아무 말도 하지 않을 것이다"라며 그를 옹호하기도 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래도 내가 거품이야? 네이마르의 반박"

마지막으로 에메리는 "오늘 결과에 실망했지만, 경기력은 좋았다. 우리는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그것은 나쁘지 않다. 이기는 것이 더 낫지만, 경기 전체적으로 봤을 땐 받을만한 결과였다"고 말하며 경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스널은 다가오는 31일 블랙풀을 상대로 '카라바오 컵(EFL 컵)' 16강전 경기를 펼친다.

사진 = 게티이미지

 

다음 뉴스:
'유베전 퇴장' 이과인 2G 출전 정지
다음 뉴스:
알레그리 “올해 발롱도르는 호날두가 받아야 마땅하다"
다음 뉴스:
2018 Goal 50 발표! 루카 모드리치 1위
다음 뉴스:
파넨카킥의 ‘원조’ 파넨카 “난 미치광이도, 천재도 아니다”
다음 뉴스:
귄도간 ‘44패스-골’ 능가하는 ‘48패스-골’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