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딜 나가?” 전북 최강희 감독, 3경기 출장정지 징계

댓글()
k league
경기 중 심판의 퇴장명령에 불응한 전북현대 최강희 감독이 K리그 3경기 출장정지 징계를 받았다.

[골닷컴] 윤진만 기자= 경기 중 심판의 퇴장명령에 불응한 전북현대 최강희 감독이 K리그 3경기 출장정지 징계를 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3일 상벌위원회를 열어 전북 최강희 감독에 대해 출장정지 3경기와 제재금 1000만원을 부과했다. 경기 중 퇴장으로 인한 출장정지 및 제재금은 별도다. 


주요 뉴스  | "​​​[영상] 환상 골 음바페, 상대 반칙에 흥분해 퇴장"

최강희 감독은 지난달 25일 상주와의 K리그 26라운드 전반 추가시간, 주심에게 판정 항의를 하는 과정에서 퇴장 명령을 받았다.

하지만 최 감독은 “어딜 나가” 등의 발언을 하며 5분 넘게 벤치를 떠나지 않고 항의를 이어갔다.

연맹 상벌위원회는 심판의 경기 보고서 등을 토대로 최 감독이 심판에게 부적절한 언행을 사용했다고 판단했다. 

퇴장명령 불응과 경기 지연 등 상벌규정을 위반한 사실도 인정해 3경기 출장정지 징계를 내렸다.


주요 뉴스  | "[영상] 훈텔라르 멀티골, 클라스가 살아 있네!"

연맹 상벌위는 음주운전을 저지른 강원 골키퍼 함석민에 대해선 출장정지 10경기 및 제재금 800만원을 부과했다. 

함석민은 지난달 21일 혈중 알콜 농도 0.149%로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냈다.

사진=프로축구연맹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