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시아, 유스 챔스 탈락…이강인 풀타임

댓글()
Kangin Lee
이강인, 올 시즌 유스 챔스 16강행 좌절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이강인(17)이 에이스로 활약한 발렌시아 후베닐A(19세 이하 팀)가 결국 유럽 무대에서 탈락했다.

발렌시아 후베닐A는 7일(한국시각) 스위스 명문 영보이스를 상대한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유스 리그 H조 4라운드 홈 경기에서 교체 투입된 상대 공격수 조나탄 데 도노(16)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0-1로 패했다. 영보이스에 패한 발렌시아는 1무 3패로 부진을 이어가며 조별 리그 통과 자격이 주어지는 2위 유벤투스와의 격차가 승점 6점 차로 벌어졌다.


주요 뉴스  | "​[영상] 모두가 박수 보낸 램파드의 첼시 방문"

발렌시아는 여전히 두 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그러나 발렌시아(현재 승점 1점)는 승자승 원칙에서 앞선 영보이스(승점 4점)가 2위 유벤투스와 H조 최종전을 치르게 돼 16강 진출이 좌절됐다.

올 시즌 이강인의 주요 활동 무대는 후베닐A보다 한 단계 높은 발렌시아 메스타야(성인 2군 팀)다. 그는 올 시즌 스페인 세군다B(3부 리그) 소속 발렌시아 메스타야에서 주전으로 활약 중이다. 이뿐만 아니라 이강인은 지난달 31일 스페인 코파 델 레이(국왕컵) 32강 1차전 원정 경기에서 에브로를 상대로 공식 1군 데뷔전까지 치렀다.


주요 뉴스  | "​[영상] 투헬 감독부터 음바페까지, PSG의 할로윈데이"

이처럼 이강인은 올 시즌 매주 세군다B에서 활약하면서도 기회가 되면 주중 1군 훈련에 합류하고 있다. 이와 동시에 그는 후베닐A에서 해당 연령대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대회인 유스 리그에 출전하며 올 시즌 무려 세 팀을 오가며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는 중이다.

발렌시아는 올 시즌 이강인에게 1군에서는 경험을 쌓고, 2군에서는 성인 무대에서 실전 감각을 올리며 기량을 갈고닦는 동시에 유스 리그 일정에 맞춰서는 후베닐A에 합류하게 하는 바쁜 일정을 주문하고 있다. 실제로 이강인은 이날 영보이스와의 유스 리그 경기를 하루 앞둔 시점까지 1군 훈련을 소화했다.

다음 뉴스:
박항서 매직, 아시안컵 8강으로… 베트남 승부차기 승
다음 뉴스:
ATM 통산 400경기 달성 코케, 클럽 레전드 되고 싶은 바람 전해
다음 뉴스:
케인도, 손흥민도 없는 토트넘, '키맨'은 알리다
다음 뉴스:
‘햄스트링 부상’ 기성용 통증 재발… 뉴캐슬 조기 복귀
다음 뉴스:
클롭, ‘천억 수비수’에게 ‘좋은 것엔 돈이 많이 들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