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레전드 골키퍼 "조현우 플레이에 눈물, 고맙다!"

댓글()
조현우
미국 레전드 골키퍼 "조현우 플레이에 눈물, 고맙다!"(영상)

미국 여자대표팀에서 202경기 뛴 레전드 골키퍼, 조현우에 극찬과 함께 고맙다는 인사 메시지. "조현우 왜 대구에서 뛰나? 리버풀의 해답될 것"이라는 팬들 의견도. 

[골닷컴] 이성모 기자 = "대한민국과 조현우의 놀라운 경기였다. 오늘 경기를 보면서 눈물을 흘렸다. 내가 왜 축구를 사랑하는지 떠올리게 해줘서 고맙다." 

대한민국이 독일을 2대 0으로 꺾고 전세계 축구계에 충격과 감동을 동시에 선사한 날, 미국 여자 축구계의 레전드 골키퍼인 호프 솔로가 조현우의 선방 장면 사진과 함께 고맙다는 메시지를 올린 것이 축구팬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미국 여자 국가대표팀에서 2000년부터 2016년까지 뛰며 무려 202경기를 출전한 솔로는 그 기간 중 두 차례 올림픽 금메달, 한 차례 월드컵 우승을 차지한바 있는 미국 여자 축구대표팀 최고의 레전드다. 


주요 뉴스  | "[영상] 네이마르의 콩나물헤어, 나만 불편해?"
그녀는 독일 대 한국의 맞대결이 끝난 후 자신의 공식 트위터에 조현우의 선방 장면이 담긴 사진을 올리며 "대한민국과 조현우의 놀라운 경기였다"며 "오늘 경기를 보면서 눈물을 흘렸다"고 코멘트했다. 

또 "나에게 왜 내가 축구를 사랑하는지를 떠올리게 해줘서 고맙다"고 덧붙였다. 

 


주요 뉴스  | "[영상] 2002년 한국처럼? 2연승&16강에 러시아 들썩들썩"

한편, 조현우는 이번 월드컵 기간 중의 맹활약으로 솔로 외에도 많은 팬들의 최대 관심사로 떠올랐다. 

두 팀의 경기가 끝난 후 한 트위터리안은 트위터를 통해 "왜 조현우가 대구에서 뛰나? 리버풀의 골키퍼 문제에 해답이 될 것"이라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또 한 팬은 "조현우의 이름을 기억하라"며 "저렇게 한 경기에서 골키퍼가 모든 것을 쏟아붓는 것을 본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