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메시

메시 훈련 보고 충격 받은 알베스 “장난하나? 말도 안 돼”

AM 1:25 GMT+9 18. 9. 10.
FC바르셀로나에서 함께 뛰었던 리오넬 메시(좌)와 다니엘 알베스(우). 사진=게티이미지

[골닷컴] 이하영 기자 = “훈련 기간 동안, 메시는 공을 가지고 논리적으로 설명할 수 없는 여러 가지 훈련을 했다. 매일 했다.”

다니엘 알베스(35, PSG)가 ‘절대 잊을 수 없는’ FC바르셀로나 선수 시절 메시와 함께했던 훈련을 떠올렸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지난 7일 보도를 통해 알베스가 미국 인터넷 매체 '더 플레이어스 트리뷴'에 기고한 글을 소개했다.

알베스는 아무도 모르는, 자신만이 경험한 얘기를 들려주었다. 2008년에서 2016년까지 바르셀로나에서 뛰면서 메시를 가까이서 지켜본 알베스는 '메시의 훈련'을 보고 놀랐던 일화를 공개했다.

알베스는 “훈련 기간 동안, 메시는 공을 가지고 논리적으로 설명할 수 없는 여러 가지 훈련을 했다. 매일 했다. 그러나 매번 달랐다”며 메시의 볼 훈련 방식을 설명했다. 

알베스의 말을 해석해보자면, 메시는 공을 가지고 ‘제 멋대로’ 묘기를 부렸다는 뜻이다. 그리고 그 방식이 매번 달랐다.


주요 뉴스  | "​​​[영상] 환상 골 음바페, 상대 반칙에 흥분해 퇴장"

이어서 알베스는 “나는 그의 축구화를 쳐다봤다. 그리고 생각했다. ‘장난하나?’. 다시 뛰어와서 생각했다. ‘아니야, 불가능해’. 그의 신발 끈은 풀려있었다. 양쪽 다. 완전히 풀려있었다”라고 덧붙였다.

알베스가 훈련 도중 목격한 메시는 양쪽 신발 끈이 모두 풀린 상태로 그야말로 환상적인 기술을 선보인 것이다. 


주요 뉴스  | "[영상] 메시가 없네? FIFA 올해의 선수 후보 3인 발표"

또, 알베스는 “메시는 마치 투우사처럼 드리블해서 마무리 짓는다”라며 메시의 축구를 표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메시는 세계 최고의 수비수들을 상대로 경기할 때에도 아주 쉽게 그라운드 위를 떠다닌다. 마치 일요일에 공원 산책하듯이”라면서 메시의 편안하고 안정적인 플레이를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