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레전드' 루니, 미국에서도 '멈추지 않는 화력'

댓글()
Wayne Mark Rooney
웨인 루니, 팀의 플레이오프 진출과 함께 최근 15경기 7골 6도움 기록해.

[골닷컴, 런던] 장희언 에디터 = 과거 오랜 시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상징으로 활약한 웨인 루니가 지난 6월 말 에버튼을 떠나 DC 유나이티드로 이적한 후 계속해서 녹슬지 않은 실력을 보여주고 있다. 

루니는 30일(현지시각) 미국 워싱턴DC 아우디 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 리그 사커(MLS)' 몬트리올과의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하며 5-0 승리를 이끌었다. 


주요 뉴스  | "​​​[영상] 유로2024 개최국은 바로 독일입니다"

그는 경기 후 인터뷰를 통해 "우리는 적절한 시기에 팀에 탄력을 불어넣고 있다. 우리는 자신을 훌륭한 위치에 올려놓았다"며 "오늘 경기는 우리에게 더 많은 자신감을 줬다"고 말하며 감격스러운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현재 DC 유나이티드의 주장인 루니는 최근 15경기 7골 6도움을 기록 중이다. 루니의 긍정적인 활약에 힘입은 DC 유나이티드는 시즌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기염을 토할 수 있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래도 내가 거품이야? 네이마르의 반박"

루니는 자신의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리그에서도 완전히 적응한 듯한 모습을 보여줬다. 앞서 잉글랜드 대표팀과 맨유의 주장으로서 활약한 경험이 있기에 팀에 새로운 분위기와 반전을 선사할 수 있었다.   

현재 제대로 된 리더의 부재로 다소 어수선한 분위기인 맨유를 생각하면 맨유 팬들로서는 과거 루니의 모습을 그리워할만한 대목이다. 

다음 뉴스:
기성용, 유럽 19번째 부자구단에서 뛴다
다음 뉴스:
10년간 어떻게 바뀌었을까? 축구스타 #10년챌린지 열풍
다음 뉴스:
'이과인-피옹테크' 보누치부터 시작된 연쇄 이동
다음 뉴스:
‘에버턴 전설-벨기에전 16회 선방’ GK 하워드 은퇴
다음 뉴스:
살라를 위한 기도, 모두가 한마음... 헌정 세레머니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