램지 "이번 시즌 아스널에서 최선 다할 것"

댓글
램지, 아스널과 재계약 협상에 대해 계속 논의 중이라고 전해.

[골닷컴, 런던] 장희언 에디터 = 최근 아스널과의 재계약 여부에 관심을 끌고있는 아론 램지가 아스널에서 남은 계약기간을 모두 채울 의지를 밝혔다. 

램지는 지난 9일(현지시간) 웨일즈와 스페인의 'UEFA 네이션스리그' 경기 후 현지 매체들과의 인터뷰에서 "(아스널과의 재계약에 대해) 물론 나는 이번 시즌 최선을 다해 뛸 것이다. 현재 아스널과 계약을 맺은 상황이므로 이번 시즌 좋은 성과를 얻기 위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보시오 의사양반!" 윌리안이 쓰러진 이유는?"

스포츠 매체 'ESPN'은 램지가 최근 재계약 협상에 대해 아스널과 공개적으로 논의했으며, 팀의 제안이 철회된다면 그때 (다른 팀)과의 새로운 계약에 서명할 준비가 되어있음을 시사했다고 보도했다.

램지는 "모든 것이 잘 되어 가고 있다. 우리는 한때 협상에 도달했다고 생각하기도 했지만, 현재는 그렇지 않다. 남은 것은 클럽의 결정에 맡길 것이다"라며 "나는 그저 이번 시즌에도 계속해서 축구를 하고 아스널을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이래도 내가 거품이야? 네이마르의 반박"

한편, 아스널과 램지 측이 끝내 재계약에 합의하지 못할 경우 램지는 잉글랜드가 아닌 해외리그에 진출할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이미 유럽 일부 언론에서는 유벤투스가 램지의 영입에 관심을 보인다는 보도를 내놓은 바 있다. 

과연 아스널과 램지의 재계약 여부가 어떻게 귀결될지 지켜볼만한 대목이다.  

다음 뉴스:
스페인 국대 은퇴한 피케, 비행거리는 현역 국대 이상
다음 뉴스:
2개 토너먼트 노리는 수원의 절대신뢰, 신화용
다음 뉴스:
사발레타, ‘1000억짜리 유망주’ 차에 태운 일화 공개
다음 뉴스:
‘비행기 탑승 거부’..다시 얼어붙은 오바메양-가봉 축협
다음 뉴스:
이과인 “떠나겠다 한 적 없다. 유베가 날 쫓아내”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