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이브 스코어
프리메라 리가

라리가의 불꽃 튀는 순위 경쟁, 현재 유럽 내 가장 흥미진진한 리그

AM 1:41 GMT+9 18. 11. 14.
라리가 12라운드에서 리그 선두 바르셀로나에 4-3 승리를 거둔 레알 베티스. 사진=게티이미지

[골닷컴] 이하영 기자 = 리그 선두 FC바르셀로나의 승점은 24점, 리그 6위 레알 마드리드의 승점은 20점, 두 팀의 승점 차는 단 4점. 

스페인 축구 리그 ‘라리가’는 2018년 11월 현재 유럽 주요리그(잉글랜드,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중 순위싸움이 가장 흥미진진한 리그이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13일 인터넷판 기사를 통해 라리가를 유럽 내 순위 경쟁이 가장 치열한 리그로 소개했다.

오랜 기간 라리가는 대이변이 없는 이상 FC바르셀로나, 레알 마드리드, AT마드리드가 우승을 독점해왔다. 이에 치열한 순위 싸움, 언더독의 반란, 다크호스의 등장 등의 ‘반전 드라마’는 좀처럼 보기 어려운 시시한 리그로 여겨졌다.

그러나 이번 시즌은 다르다. 2018/2019 시즌 라리가 12라운드까지 진행된 현재, 리그 1위 팀과 6위 팀의 승점 차는 단 4점에 불과하다. 전년도 우승팀 바르셀로나가 리그 선두에 위치해있으며 승점은 24점을 보유하고 있다. 반면, 라리가 최다 우승팀 레알 마드리드는 승점 20점을 확보해 리그 6위를 기록 중이다.

두 팀 사이에는 세비야,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알라베스(이상 승점 23), 에스파뇰(승점 21)이 순서대로 리그 2위부터 5위까지를 차지하고 있다. 

사실 바르셀로나도 리그 2~4위 팀과 승점이 단 1점차 밖에 나지 않기 때문에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주요 뉴스  | "​[영상] 모두가 박수 보낸 램파드의 첼시 방문"

작년 이 시점, 라리가 12라운드를 마친 후 리그 1위였던 바르셀로나(승점 34)와 6위였던 비야레알(승점 21)의 승점 차가 13점이었던 점을 감안하면 이번 시즌 라리가의 순위싸움이 유독 치열하다는 걸 알 수 있다.

이러한 상황은 라리가 팀들 간 불꽃 튀는 순위 경쟁을 불러일으켰다. 단 한 경기 패배로 순위가 완전히 뒤바뀔 수 있기에 모두들 필승을 다짐하며 경기에 나선다. 선수들의 대단한 집중력과 승리에 대한 집념은 ‘극적인 드라마’를 만들어 내기도 한다. 

지난 11일 열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아틀레틱 빌바오의 라리가 12라운드 경기가 대표적인 예이다. 후반 종료 직전까지 2-2 무승부 상황이 이어지던 중, 후반 추가시간 아틀레티코 수비수 고딘이 헤더로 골을 성공하며 3-2 짜릿한 역전 드라마를 연출해냈다.

이러한 상황은 이번 시즌 라리가에서 유독 도드라진다. 현재까지 라리가 경기에서 터진 골 중 89분 이후에 들어간 골은 총 29개, 그 중 16골은 결승골이었다. 

이번 시즌 라리가의 순위 경쟁이 유독 치열하고 1위 팀과 그 하위 팀 간 승점차가 크지 않은 이유는 시즌 초반 전통 강팀 바르셀로나, 레알 마드리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부진하며 그 사이 치고 올라온 중하위권 팀들과 뒤섞였기 때문이다.

특히, 지난 시즌 리그에서 단 한 경기 패배라는 대단한 기록을 수립하고 우승까지 달성한 바르셀로나는 이번 시즌에만 벌써 두 경기에서 패배의 쓴맛을 봤다. 레알 마드리드는 무려 4패를 기록 중이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패배는 1번이지만 무승부가 5번에 달한다.

이처럼 이례적으로 상당히 평준화된 수준을 보여주는 라리가는 현재 유럽 내에서 가장 평등한 리그로 평가된다. 유럽 내 주요 5대 리그 순위를 비교해보면 이해가 쉽다.

먼저, 독일 분데스리가는 11라운드까지 진행된 현재 1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가 승점 27점으로 6위 호펜하임(승점 19)보다 승점 8점이 높다. 

이어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는 12라운드까지 마친 현재 리그 선두 맨체스터 시티가 이미 승점 32점을 확보해 6위 본머스(승점 20)에 무려 12점이나 앞서 있다.


주요 뉴스  | "​[영상] 투헬 감독부터 음바페까지, PSG의 할로윈데이"

이탈리아 세리에A의 차이는 더 크다. 12라운드까지 진행된 현재 리그 1위 유벤투스의 승점은 34점으로 6위 로마보다 14점이나 앞서있다. 

프랑스 리그앙은 13번의 리그 경기를 치른 현재 파리 생제르맹이 전승(13승)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승점을 기록 중이다. 승점 39점 만점에 39점을 확보했으며, 6위 마르세유보다 17점이나 높은 승점을 가지고 있다.

위 리그들과 비교해보면, 현재 라리가 1위 바르셀로나의 승점은 24점, 6위 레알 마드리드의 승점 20점, 두 팀의 승점 차가 고작 4점이라는 건 스페인 라리가 팀들이 대단히 숨 막히는 순위 경쟁 중이라는 걸 알 수 있다. 또한, 현재 유럽 축구 클럽 중 순위싸움이 가장 흥미진진한 리그라는 걸 증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