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시밭길 김학범호… 이란전, 1골에 집중해야 하는 이유

댓글()
이란 상대로 선제 실점은 독, 선제 골로 주도권 쥐는 게 필수적

[골닷컴] 서호정 기자 = 말레이시아전 패배로 꽃길 대신 가시밭길을 걷게 된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대표팀. 16강전은 예상대로 쉽지 않은 상대와 조건을 만났다. 경기력 회복에 대한 지나친 강박관념보다는 강한 집중력과 투지로 1골 승부를 펼치는 게 필요해졌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3일 오후 9시 30분(한국 시간) 인도네시아 치카랑의 위바와 묵티 스타디움에서 이란을 상대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16강전을 치른다. 국제 무대에서 만나면 늘 껄끄러웠던 아시아의 또 다른 강자와 격돌하는 데 수비의 핵 김민재가 경고누적으로 결장한다.  


주요 뉴스  | "​​[영상] 호날두, 세리에A 데뷔... 골 빼고 다 보여줬다"

조별리그에서 드러난 문제점은 산적하다. 사흘의 시간 동안 기량적인 면에서, 정신과 체력 면에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하지만 모든 문제를 일거에 해결하는 건 쉽지 않다. 토너먼트에서 최우선되는 명제는 오직 승리다. 

김민재가 빠진 수비진 재건이 급선무다. 조별리그 2, 3차전에서 경고를 하나씩 받은 김민재는 경고 누적으로 이란전에 뛰지 못한다. 김학범 감독은 키르기스스탄과의 조별리그 3차전에서 앞선 두 경기와 달리 포백으로 전환했다. 미드필더 숫자를 늘려 경기 운영을 안정시키겠다는 의도는 어느 정도 맞았지만 불안한 수비는 김민재에 절대적으로 의존해야 했다. 

황현수, 조유민, 정태욱 3명의 전문 수비수가 남았다. 수비의 핵 없이 그들이 이란의 공격을 막아야 한다. 이란은 21세 이하 대표팀으로 구성됐지만, 좋은 체격 조건과 운동 능력의 전통적 강점은 여전하다. 조별리그와 달리 쉴 새 없는 공방전이 이어질 수 있다. 황현수는 말레이시아전에서의 거듭된 실수로 키르기스스탄전에 빠졌지만, 김민재가 없는 상황에서 맏형다운 리더십을 발휘해야 한다. 

양 측면 운영도 조별리그와는 달라야 한다. 김진야, 김문환, 이시영은 공격 가담에 적극적이었지만 그로 인한 공간을 내주며 상대 역습을 허용했다. 이란전에서는 수비 밸런스도 생각해야 한다. 2명의 센터백에게 모든 걸 기댈 순 없다.

골키퍼 조현우가 조별리그보다 훨씬 바빠질 수 있다. 키르기스스탄전에 수비가 안정적이었던 것은 조현우의 방어 뿐만 아니라 커뮤니케이션, 발 밑 안정감에 있었다. 김학범 감독이 실점 위기에서의 큰 방어를 기대하고 뽑은 와일드카드인만큼 조현우의 활약이 필요하다. 이란은 힘을 뺀 조별리그 최종전에서는 미얀마에 0-2로 패했지만 실제 풀 전력을 가동한 북한전에서는 3-0으로 승리했다.

그리고 역시 손흥민이다. 조별리그 3차전에서도 드디어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결승골을 책임졌다. 전반적인 팀 공격력이 아쉬웠지만 중요한 순간에는 손흥민의 결정력이 빛났다. 김학범호는 찬스 대비 득점력이 낮았다. 3경기에서 슈팅을 평균 18개를 때렸지만 골은 2.7골에 불과했다. 전력이 떨어지는 팀들보다 전체 득점(3경기 8득점)이 낮았다. 본격 가동되기 시작한 손흥민이 차이를 보여줘야 한다. 


주요 뉴스  | "​[영상] 백발의 판 페르시, 녹슬지 않은 득점 감각"

이란 수비의 집중 견제는 불 보듯 뻔하다. 다양한 파울로 손흥민을 막으려 할 것이다. 그래도 뚫는 것이 에이스의 숙명이다. 황의조, 황희찬, 나상호, 이승우 등이 손흥민을 향한 이란의 집중 수비를 활용해야 한다. 반대로 손흥민은 넓은 범위로 움직이며 이란 수비의 전열을 흐트려야 한다. 

황인범을 중심으로 한 미드필드진은 기복을 줄여야 한다. 경험이 쌓인 황인범과 장윤호에 비해 이승모, 이진현, 김정민의 플레이는 들쑥날쑥했다. 패스 미스 하나가 돌이킬 수 없는 상황을 만들 수 있다. 

다음 뉴스:
손흥민-우레이 뛰나, 안 뛰나? 韓中 에이스 둘러싼 연막 [영상]
다음 뉴스:
기성용 돌아오니 이재성 아웃, 벤투호 가용 자원은? [영상]
다음 뉴스:
‘이강인 선발 출전’ 발렌시아, 코파 델 레이 8강 진출
다음 뉴스:
'득점포 재가동' 제수스, 英 신문 1면 장식 [GOAL LIVE]
다음 뉴스:
백승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원정 명단 포함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