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네스북이 예상한 2018 WC 신기록 6가지

댓글()
세계 최고 기록만을 취급하는 기네스 월드 레코드,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신기록 수립 예상되는 7가지 발표.

[골닷컴] 김재현 에디터 = 4년마다 열리는 월드컵은 대회마다 무수히 많은 기록을 남기고 있다. 브라질은 5개의 월드컵 트로피를 들어올리며 이 부문 최고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1950년 브라질 월드컵 우루과이 대 브라질의 경기에서는 무려 17만 3850명의 관중이 경기장을 찾아 역대 월드컵 중 가장 많은 관중 수를 기록했다.


이처럼 월드컵이 계속될수록 두드러지는 기록과 함께 쉽게 확인할 수는 없지만 재밌는 기록 또한 세워지고 있다. 이러한 기록 측정을 위해 일명 '기네스북'으로 잘 알려진 기네스 월드 레코드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에 맞춰 개막 하루 전인 13일(현지시간), 이번 월드컵에서 기록 갱신이 가능한 6가지 주제를 발표했다.


1. 최고령 월드컵 참가 선수


이집트의 골키퍼인 에삼 엘 하다리는 '역대 월드컵 최고령 참가 선수' 기록을 갱신할 가능성이 높다. 그는 지난 2017년 아프리카 네이션스 컵 당시 이집트의 주전 골키퍼였기 때문에 이번 월드컵에서도 최소 한 경기 이상 출전할 가능성이 높다. 축구 통계 업체인 '후스코어드닷컴' 또한 이집트와 우루과이 경기에서 엘 하다리의 선발 출전을 예상했다.


1973년 1월 15일 생으로 올해 만 45세인 엘 하다리는 만약 15일(현지시간)열리는 우루과이와의 경기에 출전할 시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이 기록을 보유하고 있던 파리드 몬드라곤(콜롬비아,당시 만 43세)의 기록을 넘어서게 된다.


주요 뉴스  | "[영상] 살라, 드디어 훈련 복귀... 월드컵 간다"


2~3. 월드컵 본선에서의 최고 득점 팀/월드컵 한 대회 최다 득점


월드컵 본선 최고 득점 팀 기록은 브라질과 독일이 치열하게 경쟁할 것으로 예상된다. 2014 브라질 월드컵까지 독일은 총 224골을 기록했으며 브라질은 이에 3골 뒤진 221골을 기록중이다. 이번 대회의 성적에 따라 이것이 뒤바뀔 가능성도 충분히 존재한다.


이것과 더불어 월드컵 한 대회에서의 최다 득점 기록도 갱신될 가능성이 높다. 현재까지의 최다 골 대회는 1998 프랑스 월드컵과 2014 브라질 월드컵의 141골이며, 기네스 월드 레코드는 이번 러시아 월드컵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리오넬 메시, 네이마르, 모하메드 살라 그리고 앙투안 그리즈만 등 특출난 공격수들의 활약으로 이 기록이 경신될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4. 월드컵 최다 클린시트(무실점)


독일의 주전 골키퍼로 나설 마누엘 노이어(32)은 이번 대회에서 '월드컵 최다 클린시트'기록을 경신할 가능성이 높다. 2010년 남아공 월드컵부터 월드컵에서 독일의 골문을 지킨 노이어는 본선 13경기에 출전해 7경기 클린 시트를 기록했다.


현재 최다 클린시트 기록을 보유한 골키퍼는 영국의 피터 쉴턴과 프랑스의 파비앵 바르테즈(10경기)이다. 노이어가 이번 러시아 월드컵에서 4경기 이상 클린시트를 기록하면 이 기록을 뛰어넘게 된다.


주요 뉴스  | "[영상] 후반에 힘 뺀 독일, 사우디 가볍게 제압"


5. 주장으로서 월드컵 최다 출장


멕시코의 라파엘 마르케스는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경기에 주장으로 출전할 시 5번의 월드컵에서 주장을 달고 대회에 출전하는 기록을 세운다. 마르케스는 2002년 당시 멕시코 대표팀의 최연소 주장직을 수행한 것을 시작으로 2006 월드컵 부터 2014 월드컵까지 세 대회 역시 주장으로서 멕시코 대표팀에서 활약했다.


다만 마르케스가 2015년부터 주장직을 안드레스 과르다도에게 넘겨줬다는 점에서 기록이 경신되지 않을 수 있지만 여러 상황에서 그가 주장을 일시적으로라도 달 수 있는 가능성은 남아있다.


6. 역대 월드컵 최다 득점자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독일의 미로슬라브 클로제는 16번째 골을 득점하며 2006년 브라질의 호나우두가 기록하고 있었던 15골을 넘어섰다. 이 이후 클로제는 은퇴했고 이 기록을 대표팀 후배인 토마스 뮐러가 경신할 가능성이 있다.


뮐러는 현재 월드컵에서 10골을 기록하고 있으며 만약 이번 러시아 월드컵에서 7골 이상을 기록할 시에는 클로제의 기록을 넘어서 '역대 월드컵 최다 득점자'의 타이틀을 얻게 된다.


또한, 만약 뮐러가 러시아 월드컵에서 7골 이상 기록을 못한다고 해도 아직 그는 1989년생이기에 그가 이후 2022 월드컵에서 이 기록에 다시 도전할 가능성은 여전하다.

다음 뉴스:
리버풀 케이타, 훈련 재개…출전은 아직 무리
다음 뉴스:
클럽 월드컵, 규모 키우고 4년제로 전환 추진
다음 뉴스:
윌리안 “코치의 맨유 도발? 그저 열정이 넘쳤을 뿐”
다음 뉴스:
'베테랑 DF' 시우바 부상으로 나폴리전 결장
다음 뉴스:
무링요, 英·伊·西에서 동시에 거론되는 이름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