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승부' 아스널 벵거 감독 “TOP 4 진입 어려울 것”

댓글()
Getty
아스널은 이번 맨체스터시티와의 무승부로 인해 챔피언스리그 진출이 더욱 힘들어졌다.

[골닷컴 김종원 에디터] 21년간 이어져온 아스널의 챔피언스리그 연속 진출 기록이 끊어질 위기에 놓였다.

아스널은 4월 2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에미레이츠 경기장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 28라운드 맨체스터시티와의 홈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무승부로 인해 아스널은 승점 1점만을 보태며 리그 순위 6위에 머물렀고, 챔피언스리그 진출이 가능한 4위 맨체스터 시티와의 승점차(7점)를 좁히지 못했다.


주요 뉴스  | ''무리뉴 "런던에 살고 싶다면 맨유 오지 마"

아스널 아르센 벵거 감독은 경기 후 가진 영국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4위에 진입하는 것은 어려울 것"이라며 "모든 팀들이 4위 경쟁을 하고 있다. 과르디올라 감독 역시 잉글랜드에서는 톱 4로 리그를 마치는 것이 트로피를 차지하는 것과 마찬가지일만큼 어렵다고 말한 바 있다. 우리는 4위를 위해 싸울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늘 경기에 대해 그는 “우리는 불안감 속에 경기를 시작했고 상대의 강한 압박속에 경기를 했다”고 말한 뒤 “그러나 우리는 강한 정신력을 보였고 싸울 준비가 된 모습을 보였다”고 평가했다.

이어 그는 “첫번째로 우리는 오늘 그동안 이어져온 패배를 멈췄고, 두번째로 우리는 오늘 자신감을 되찾았다. 그리고 다음 단계는 다음주 수요일 밤에 웨스트햄을 이기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 ''맨유 스타 폴 포그바의 새 집 구경 가볼까요?

아스널은 최근 치른 리그 6경기에서 승점 4점(1승1무4패) 만을 기록하며 부진에서 벗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벵거 감독이 부임한 후 21년 동안 단 한번도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실패한 적이 없는 아스날이 시즌 종료까지 10경기만을 남겨 놓은 가운데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성공 할 수 있을지가 주목된다.

다음 뉴스:
네이마르 "펠레의 비판? 수용할 수 없어"
다음 뉴스:
루이스 "사리 감독 철학 지지. 골가뭄은 모두의 몫"
다음 뉴스:
해피원 포그바, 득점률 커리어하이 찍었다
다음 뉴스:
맨시티 승리에도 펩 독설 "이런 선수들과 행복할 수 없다"
다음 뉴스:
'윙크스 극장골' 토트넘, 풀럼에 2-1 역전승 [GOAL LIVE]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