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생각 없는 아르헨 비판 화가 난다"

[골닷컴] 이용훈 기자 = 아르헨티나 대표팀의 에이스 리오넬 메시가 지난 두 번의 대회에서 준우승을 기록하고도 비판을 받아야 하는 상황을 이해할 수 없다고 밝혔다.

아르헨티나는 2014 브라질 월드컵과 2015 코파 아메리카에서 연달아 준우승을 기록하며 아쉬움을 삼켜야 했다. 메시는 코파 아메리카 최우수 선수로 선정되고도 수상을 거부할 정도로 실망을 감추지 못 했다.

소속팀인 바르셀로나(바르사)에서는 참가할 수 있는 모든 대회에서 이미 우승을 거머쥔 메시다. 이러한 선수가 있는데도 정상에 오르지 못 한 아르헨티나 대표팀은 많은 비판을 받아왔다.

이에 대해 메시가 불만의 목소리를 냈다. 그는 'TyC 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월드컵에서도 분명한 우승 가능성을 보여줬고, 코파 아메리카에서는 승부차기로 우승을 놓쳤다. 두 대회 연속으로 결승까지 올랐는데도 생각 없이 대표팀을 가혹하게 비판하는 사람들을 보면 화가 난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대표팀과 함께 참가하는 모든 대회를 중요하게 생각한다. 2016 코파 아메리카도 정말 기대된다"며 이번에야말로 우승을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