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AL LIVE] 서울 박진섭 감독, “기성용, 명단제외 요청 없었다”

댓글 (0)
기성용
한국프로축구연맹
박진섭 감독이 기성용 선발 출전의 배경을 설명했다.

[골닷컴, 전주] 이명수 기자 = FC서울의 박진섭 감독이 경기를 앞두고 각오를 밝혔다. 또한 기성용을 선발로 출전시킨 배경을 설명했다.

FC서울은 27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전북현대를 상대로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른다.


주요 뉴스  | "​[영상] 카타르 조직위원장 "월드컵 준비 문제 없다""

K리그 개막을 앞두고 대형 논란이 발생했다. 기성용이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것이다. 피해자 C, D를 대리하는 박지훈 변호사는 지난 24일, C와 D가 초등학생 시절 가해자 A, B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A의 실명이 거론되지 않았으나 부연되는 설명을 토대로 지목되는 선수는 기성용이었다.

기성용은 즉각 자신의 SNS를 통해 “긴말 필요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보도된 기사 내용은 저와 무관합니다. 결코 그러한 일이 없었습니다. 제 축구인생을 걸고 말씀드립니다. 고통받는 가족들을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동원해 강경하게 대응하기로 했습니다”고 적었다.

K리그 개막전을 앞두고 논란이 터졌기에 기성용의 선발 출전 여부가 주목받았다. 자신을 둘러싼 논란 속에서 기성용은 정면돌파를 결정했다. 기성용은 오스마르와 함께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주요 뉴스  | "​[영상] 언변의 마술사 무리뉴의 첫 기자회견"

박진섭 감독이 경기 전 인터뷰에서 선발 배경을 설명했다. 박진섭 감독은 “기성용이 경기에서 제외시켜 달라거나 그런 이야기는 전혀 하지 않았다”면서 “개막전답게 해야한다고 선수들에게 이야기했다. 정신적으로 원팀이 되어서 함께 싸우자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어 “겨울 전지훈련 동안 준비 많이했다. 첫 개막전이니 개막전다운 경기력으로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도록 하겠다”면서 “작년에도 공격적인 면에서 득점이 저조했다. 나상호나 팔로세비치가 공격에서 많은 역할 해줄 것이라 믿는다. 이들이 박주영, 조영욱과 함께 골을 넣는데 많은 기여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