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릭 바이에른 뮌헨 감독 "우리는 슈퍼 리그 출범 반대"

댓글 (0)
Hansi Flick Bayern Munich Lazio 2020-21
Getty Images
슈퍼 리그 창립 멤버 명단에서 빠진 바이에른 뮌헨, 대회 출범 반대

[골닷컴] 한만성 기자 = 한지 플릭 바이에른 뮌헨 감독이 큰 논란이 된 유럽 슈퍼 리그 출범과 관련해 자신의 확고한 의견을 밝혔다. 바이에른은 슈퍼 리그 출범에 반대한다는 게 그의 주장이다.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 스페인 라 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를 대표하는 총 12개 구단은 19일(한국시각) 유럽 슈퍼 리그를 출범할 계획이라고 공식 발표했다.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첼시, 아스널, 토트넘, 리버풀, 레알 마드리드, 바르셀로나, 아틀레티코 미드리드, 유벤투스, AC 밀란, 인테르은 유럽축구연맹(UEFA)이 주관하는 챔피언스 리그, 유로파 리그 탈퇴 후 슈퍼 리그에 출전울 계획 중이다.


주요 뉴스  | "​[영상] 카타르 조직위원장 "월드컵 준비 문제 없다""

플로렌티노 페레스 레알 회장, 안드레아 아넬리 유벤투스 회장 등으로 구성된 슈퍼 리그 운영진은 조만간 세 팀을 더 추가해 총 15개 팀이 예선이나 전 시즌 성적 등을 전혀 고려하지 않고 매 시즌 대회 본선에 진출한다고 발표했다. 또한, 슈퍼 리그 측은 매 시즌 정해진 참가팀 15팀 외에 다섯 팀에는 전 시즌 성적에 따라 자신들이 출범한 대회 진출 자격을 부여하겠다고 일방적으로 통보해 더 거센 비판을 받고 있다. 이 와중에 슈퍼 리그 출전 제안을 받은 유럽의 강호 파리 생제르맹, 바이에른 뮌헨,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등은 대회 참가를 수락하지 않은 상태다.

플릭 감독은 19일 현지 언론을 통해 "지금은 신경 써야 할 다른 일들이 많긴 하지만, 슈퍼 리그가 유럽 축구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는 건 분명하다고 얘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 "​[영상] 언변의 마술사 무리뉴의 첫 기자회견"

이에 유럽 축구 소식에 정통한 이탈리아 출신 파브리치오 로마노 기자는 "슈퍼 리그를 향한 바이에른의 생각은 확고하다. 바이에른은 슈퍼 리그 출범을 반대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슈퍼 리그 출전울 선언한 12개 구단은 유럽클럽협회(ECA) 탈퇴를 발표했다. 이에 유럽축구연맹(UEFA)와 국제축구연맹(FIFA)은 슈퍼 리그에 출전하는 구단과 선수들의 자국 리그, 유럽클럽해항전은 물론 월드컵 등 국제대회 출전까지 금지하는 징계를 내리겠다며 강경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