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김영범 기자 = 주제 무리뉴 감독이 안드레 빌라스-보아스가 인테르 감독으로 부임하는 데 반대 의견을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테르는 지난 주말 유벤투스와의 맞대결에서 0-2로 패한 후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을 경질했다. 인테르는 최근 세리에A 10경기에서 단 1승만을 거두는 최악의 부진을 경험했고, 결국 라니에리에게 지휘봉을 맡긴지 6개월 만에 안드레아 스트라마치오니 감독이 임시로 감독직을 수행하게 됐다.

이러한 상황에서 유럽 현지 언론은 최근 첼시 감독 자리에서 물러난 빌라스-보아스 감독이 다음 시즌 인테르의 지휘봉을 잡을 가능성이 크다고 주장했다. 마시모 모라티 구단주는 지난여름에도 빌라스-보아스 감독의 영입을 시도했지만, 이에 실패한 후 지안 피에로 가스페리니를 감독으로 임명한 바 있다.

그러나 골닷컴 이탈리아는 최근 모라티가 여전히 돈독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무리뉴 감독과 최근 몇 차례 통화를 주고 받았고, 무리뉴가 빌라스-보아스 감독을 인테르 감독으로 데려오는 데 반대했다고 보도했다.

한 인테르 관계자는 '골닷컴 이탈리아'와의 인터뷰를 통해 "모라티는 정기적으로 무리뉴와 전화를 하면서 인테르의 운영 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곤 한다. 그리고 최근 통화에서 무리뉴는 빌라스-보아스가 인테르에 적합한 선택이 아니라고 말했다."라며 모라티가 빌라스-보아스를 데려오지 않기로 마음을 굳힌 것 같다고 밝혔다.

아직 왜 무리뉴가 빌라스-보아스에 반대하는지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모라티 또한 빌라스-보아스가 첼시에서 고참 선수들과 불화를 겪는 모습을 지켜보면서 그의 영입에 회의적인 입장으로 돌아섰다고 한다. 과연 다음 시즌 인테르의 부활을 이끌 감독은 누가 될지 축구 팬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밀란의 흰색 유니폼 징크스
[웹툰] 맨유, 맨시티 잡을 방법은?
'명품수비' 네스타, 메시 잠재우다
PSG, 챠마크를 노린다···박주영은?
밀란-바르사, 미모 대결의 승자는?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챔스 8강 1차전, MVP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