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재현 인턴 기자 = 주제 무리뉴 레알 마드리드 감독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리오넬 메시를 외계인이라고까지 표현하며 둘을 극찬했다.

레알은 8일 새벽(한국시각) 바르셀로나(바르사)와의 프리메라 리가 7라운드 경기에서 호날두가 두 골을 넣었지만, 리오넬 메시에게 두 골을 허용했고, 결국 2-2로 승부를 가르지 못했다. 이날 무승부로 바르사는 리그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선두 자리를 지켰고, 레알은 3승 2무 2패의 성적으로 리그 7위에 머물렀다.

이번 엘 클라시코에서는 양 팀을 대표하는 두 선수인 호날두와 메시의 활약이 빛났다. 호날두는 전반 23분 카림 벤제마의 패스를 받아 감각적인 왼발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이후 메시는 전반 31분 문전 혼전 상황에서 동점 골을 넣었고, 후반 16분 프리킥을 골로 연결하며 경기를 역전시켰다. 그러나 후반 21분 호날두가 다시 골을 넣으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에 무리뉴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를 통해 “메시와 호날두는 외계에서 온 것 같다. 두 선수 모두 훌륭한 경기력을 보여줬고, 굉장한 경기를 팬들에게 선보였다. 끝까지 승부를 알 수 없는 치열한 경기였다.”라며 메시와 호날두를 극찬했다.

이어서 그는 “이번 경기에서 메수트 외질이 좋은 활약을 펼쳤다.”라며 두 번째 골을 도운 외질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고, 최근 불거진 불화설을 일축했다.

한편, 무려 11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엘 클라시코는 통산 222번의 맞대결을 기록하고 있고, 치열한 라이벌전답게 레알이 88승 47무 87패로 바르사에 단 1승 앞서 있을 뿐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해외파, 새 시즌 익숙해지기
[웹툰] 아챔4강! 울산현대 헌정웹툰
[웹툰] 우리 선수를 찾아서 - 스페인
맨유, 훔멜스 영입으로 수비진 보강?
휴즈 "경질? 내가 QPR 구할 적임자"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챔스, 조별리그 2R 최우수 선수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