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김경민 인턴 기자 = 아르센 벵거 아스날 감독이 최근 팀에 이적을 요구한 로빈 판 페르시가 팀에 남아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판 페르시는 지난 시즌 프리미어 리그에서 30골을 터트리며 득점왕을 차지한 공격수로, 아스날의 주장으로서 홀로 팀을 이끌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의 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판 페르시의 활약에도 아스날은 프리미어 리그 우승 사냥에 실패하며 7년째 무관을 기록했고, 이에 실망한 판 페르시는 1년의 계약 기간을 남겨둔 현재 재계약을 포기하겠다고 선언한 상태다. 이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유벤투스 등 유럽 정상급 구단들이 그의 영입을 노리고 있다.

이렇게 판 페르시의 이적이 가시화 되자, 벵거 감독이 직접 그에게 팀 잔류를 요구하고 나섰다. 벵거는 아스날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나에게 판 페르시는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이다. 그런 그를 놓치고 싶지 않다."라며 잔류를 당부했다.

벵거 감독은 이어 "그러나 판 페르시가 이적하게 된다면 그건 어쩔 수 없는 일이다. 내가 할 수 있는 거라곤 그저 그를 믿고 기다리며 팀을 위한 일에 집중하는 것 뿐"이라며 씁쓸한 심정을 나타냈다.

한편, 아스날은 올여름 이적 시장에서 이미 루카스 포돌스키, 올리비에 지루를 공격진에 영입해 판 페르시가 떠나더라도 어느 정도의 대처는 가능한 상황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밀란 부회장 "세리에A 시대 지나갔어"
빌라스-보아스 "헐크, 관심만 있을 뿐"
'동성애 비하 발언' 카사노, 벌금 징계
퍼거슨 "카가와, 박지성과 많이 비슷해"
축구 소식과 함께 즐기는 골닷컴 웹툰!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AC 밀란, 즐라탄의 대체자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