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재현 인턴 기자 = 알렉스 퍼거슨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감독은 우사인 볼트에게 맨유 경기에 뛸 기회를 주겠다고 밝혔다.

볼트는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100미터, 200미터, 400미터 계주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올림픽 역사상 첫 2회 연속 3관왕을 기록했다. 또한 볼트는 맨유의 오랜 팬으로 알려졌고, 그는 은퇴 후 맨유에 입단해 축구 선수로서 제2의 인생을 시작하고 싶다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퍼거슨 감독이 볼트를 자선 경기에 초대해 출전시키겠다고 밝혀 시선을 집중시켰다.

퍼거슨 감독은 ‘인사이드 유나이티드’를 통해 “볼트는 계속해서 맨유에서 뛰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그리고 내년 여름에 레알 마드리드의 레전드들과의 자선 경기가 열릴 예정인데, 그때 볼트를 초대해 출전 기회를 줄 의향이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나 볼트는 2013년 8월에 모스크바에서 열리는 제14회 세계 육상 선수권 대회에 출전할 가능성이 커 내년 여름에 맨유의 자선 경기에 출전할 수 있을지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맨유는 2승 1패의 성적으로 프리미어 리그 5위를 기록 중이다. 이제 맨유는 15일 저녁(한국시각) 위건을 상대로 상위권 도약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맨유의 영원한 캡틴 로이 킨
[웹툰] 호날두, 내가 뛰어봐서 알아
페레스"호날두, 이적 요청 안 했다"
아이유 "죠이 바튼은 좋은 사람..."
앤디 캐롤과 로저스의 잘못된 만남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12/13 시즌 라 리가, 우승팀은?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