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김현민 기자 = 지동원과 구자철이 아우크스부르크에서 호흡을 맞춘 첫 경기에서 사이 좋게 평점 1위를 동시에 차지했다.

아우크스부르크가 뒤셀도르프와의 후반기 개막전에서 구자철의 시즌 3호골과 최전방 공격수 사샤 묄더스의 2골에 힘입어 3-2 승리를 거두었다.

이 경기에서 아우크스부르크의 에이스 구자철은 전반 종료 직전 팀의 2번째 골을 넣으며 승리에 직접적으로 기여했다. 게다가 구자철은 이 경기 출전 선수 중 최다인 5회의 핵심 패스를 기록하며 팀 공격을 진두지휘해 나갔다. 후반 들어선 새로 팀에 합류한 지동원에게 여러 차례 기회를 만들어주는 여유를 보이기도.

지동원의 활약상도 빼놓을 수 없다. 지동원은 출전 선수들 중 가장 많은 12.19km의 활동량을 기록하며 의욕적으로 경기에 임했다. 최전방에서부터 강도높게 압박하는 모습이 눈에 띄었다. 슈팅 역시 위협적이었다. 4개의 슈팅 중 3개가 유효 슈팅으로 연결됐고, 이 3개의 슈팅이 모두 골과 진배없는 슈팅이었으나 아쉽게도 파비안 기퍼 골키퍼에 막히고 말았다.

이렇듯 2011 아시안 컵과 2012 런던 올림픽을 통해 이미 능력을 보여준 바 있는 '지구 콤비'가 분데스리가 경기에서도 뛰어난 호흡을 선보이며 앞으로의 경기들을 기대케 했다. 이 둘의 활약 덕에 아우크스부르크는 무려 분데스리가 10경기 무승의 슬럼프(4무 6패)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이에 독일 최다 부수 판매를 자랑하는 '빌트'지는 구자철과 지동원에게 이 경기 출전 선수들 중 최고 평점인 2점을 주었다. 팀 동료 얀 모라벡과 2골의 주인공 묄더스, 그리고 아우크스부르크 수문장 알렉산더 마닝거가 사이좋게 평점 2점을 받았다.

이 경기 승리 덕에 아우크스부르크는 플레이오프 진출권인 16위 호펜하임과의 승점을 1점차로 줄이는 데 성공했다. 일단 플레이오프 진출권에만 올라도 시즌 종료 후 2부 리가 3위팀과 홈 앤 어웨이 형식의 플레이오프를 통해 잔류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빌트'지 평점은 아래와 같다.


마닝거(2) - 필립(3), 칼센 브라커(3), 클라반(3), 오스트르졸렉(3) - 바이어(3) - 구자철(2), 모라벡(2), 지동원(2), 베르너(4), 묄더스(2)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K리그 클래식, 신 더비 탄생
[웹툰] 레미와 QPR의 극적인 만남!
퍼거슨 "맨유, 트레블도 할 수 있어"
과르디올라, 수아레스 영입 노릴까?
메시 "바르사, 언젠가는 질 거였어"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