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FC 흐로닝언 공격수 석현준이 2군 경기 도중 퇴장을 당해 약 2개월간의 출전 정지 처분을 받았다.

복수의 네덜란드 언론은 18일(한국시각) 흐로닝언과 FC 즈볼레의 2군 경기 도중 석현준이 퇴장을 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 내용에 따르면 석현준은 상대 선수를 발로 가격하려는 듯한 동작을 취해 퇴장을 당했다고 한다. 다만 그가 상대 선수를 실제로 가격했는 지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네덜란드 프로축구연맹은 이날 퇴장을 당한 석현준에게 총 네 경기 출전 정지 처분을 내렸다. 2군 리그에서 받은 출전 정지 처분은 1군 리그인 에레디비지에 경기에도 적용된다. 따라서 석현준은 2군 리그는 물론 에레디비지에 경기에도 오는 11월까지 출전하지 못한다.

석현준은 네 경기 출전 정지 처분을 받음에 따라 내달 말까지 이어지는 즈볼레, 로다 JC, 페예노르트, 그리고 히렌벤과의 경기에 출전할 수 없다.

사실 석현준은 지난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흐로닝언을 떠날 가능성이 높아 보였다. 석현준 본인이 직접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더 많은 출전 기회를 잡기 위해 다른 팀으로 가고 싶다"고 말했을 정도였다. 그러나 석현준은 그를 임대 영입할 계획이었던 VVV 벤로가 마지막 순간 마음을 바꾸며 이적이 무산됐다.

한편, 흐로닝언은 올 시즌 에레디비지에 다섯 경기를 치른 현재 1승 1무 3패로 주춤하며 13위에 머물러 있다. 석현준은 지난 다섯 경기에 교체 출전했으나 골을 기록하지는 못했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에펨툰: 리버풀과 친선 경기
[웹툰] 맨유의 영원한 캡틴, 킨 #11
[웹툰] 라 리가 팀들의 태풍 대비법!
EPL 4라운드 베스트11, MVP는 데포
무리뉴, 심리전보다는 집안 단속부터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