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센트럴 팍'의 효과가 톡톡히 드러나는 기록이 공개됐다. 박지성이 올 시즌 중앙 미드필더로 보직을 변경한 후 프리미어 리그에서 가장 많은 득점 기회를 만든 횟수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는 소식이다.

박지성은 지난여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나 퀸스 파크 레인저스(QPR)로 이적했다. 아직 QPR의 현재 성적은 1무 2패로 잉글리시 프리미어 리그 19위. 그러나 팀의 주장직을 맡은 박지성은 중앙과 측면을 오가며 고군분투하고 있다.

유럽축구 통계 담당업체 '옵타'는 오는 15일 오후(한국시각) 열리는 QPR과 첼시의 프리미어 리그 4라운드 경기를 앞두고 박지성이 올 시즌 현재 프리미어 리그 모든 팀을 통틀어 가장 많은 득점 기회를 만들어낸 선수라고 보도했다. 박지성이 올 시즌 초반 만든 득점 횟수는 총 10회. 그가 공격진의 부진으로 아직 도움을 기록하지는 못했으나 제 몫을 해내고 있다는 점이 기록을 통해 드러난 셈이다.

'옵타'는 QPR과 첼시의 경기 프리뷰 기사를 통해 '박지성은 산티 카솔라(아스널)와 함께 프리미어 리그에서 가장 많은 열 번의 득점 기회를 만든 선수'라며, '그와 카솔라는 팀 동료에게 득점 기회를 가장 많이 제공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플레이메이커'로 변신한 박지성의 위용이 앞으로 계속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QPR이 최근 에스테반 그라네로, 스테판 음비아 등을 영입하며 박지성이 측면 미드필더로 돌아갈 가능성도 있기 때문이다.

한편, QPR이 최근 영입한 음비아와 줄리우 세자르는 첼시전을 통해 프리미어 리그 데뷔전을 치를 전망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라 리가 이적 시장 결산 -하-
[웹툰] 샤다라빠님 생일 축하합니다
[웹툰]  맨유의 영원한 캡틴 로이 킨
세리에A 우승경쟁, 부상이 좌우한다
레알 '2900억이면 호날두 팔 수도?'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올 여름 이적 시장 최고의 영입은?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