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마크 휴즈 퀸즈 파크 레인저스(QPR) 감독이 박지성(31)을 팀의 주장으로 선임한 이유를 설명했다.

박지성이 새로운 소속팀 QPR에서 정식 주장으로 선임돼 2012-13 시즌을 치르게 됐다. 박지성은 스완지 시티와의 개막전 경기에서 주장 완장을 차고 선발 출전해 90분을 모두 소화했다.

맨유에서 7년간 활약하며 수많은 우승을 경험한 박지성에 대한 휴즈 감독의 신뢰는 대단해 보인다. 휴즈는 박지성을 '타고난 리더'라고 표현하며 그가 팀을 성공적으로 이끌어주길 기대했다.

휴즈 감독은 QPR의 공식 사이트를 통해 "박지성은 타고난 리더다. 경험이 풍부하고 프리미어 리그 수준에서 활약이 검증됐다. 박지성은 드레싱룸에서 존경을 받고 있다. 다른 선수들이 박지성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활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박지성은 스완지와의 경기에서 긍정적인 모습을 보인 선수 중 하나였다. 에너지가 정말 굉장해 경기 내내 뛰어다녔다. 경기 종료 휘슬이 울리자 박지성도 실망했지만, 선수 개인으로서는 좋은 활약을 펼쳤다."라며 개막전 0-5 패배에도 박지성의 활약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QPR은 오는 25일 밤 11시(한국시각)에 노리치 시티를 상대로 프리미어 리그 2라운드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노리치 또한 개막전에서 풀럼에 0-5로 패했기에, QPR과 노리치 모두 필사적으로 승리를 노릴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로스타임 #76 Number 10
[웹툰] 샤다라빠툰: 슈퍼 파워 안양
무리뉴 "난 퍼거슨 감독처럼 못 해"
맨유, 반 페르시 다음 영입은 카카?
벵거 "카소를라, 시즌 최고의 영입"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개막 앞둔 EPL, 우승팀은 어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