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7월 2일 목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일카이 귄도간이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이하 BVB)와 1년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귄도간과 BVB는 '오월동주(吳越同舟)와도 같은 관계를 1년 더 유지하게 됐다.

2015년 7월 1일 수요일

2015년 6월 27일 토요일

2015년 6월 26일 금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리버풀이 호펜하임 에이스 호베르투 피르미누를 영입하는 데 성공했다. 이제 그는 브라질 대표팀 동료 필리페 쿠티뉴와 함께 리버풀 공격을 이끌 것으로 보인다.

2015년 6월 25일 목요일

2015년 6월 23일 화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유벤투스가 파울로 디발라에 이어 마리오 만주키치까지 영입하며 아르헨티나 복귀를 준비 중인 카를로스 테베스의 빈 자리 메우기에 나섰다.

2015년 6월 22일 월요일

Caption

콜롬비아, 코파 아메리카 조별 리그 3경기에서 1득점. 그마저도 1골은 수비수 무리요의 골. 팔카오, 구티에레스, 바카, 마르티네스, 이바르보로 이어지는 공격진 무득점(슈팅 13회 중 유효 슈팅 2회가 전부)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브라질의 '가짜 9번' 호베르투 피루미누가 베네수엘라와의 코파 아메리카 조별 리그 최종전에서 51분경 결승골을 넣으며 2-1 승리에 기여했다.

2015년 6월 17일 수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이탈리아 대표팀이 포르투갈과의 평가전에서 무득점에 그치며 0-1로 패했다.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치로 임모빌레는 또 다시 침묵하며 안토니오 콘테 감독의 기대에 부응하는 데 실패했다.

2015년 6월 16일 화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손흥민이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지역 조별 리그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한국 대표팀의 2-0 승리를 견인했다.

2015년 6월 11일 목요일

2015년 6월 10일 수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크로아티아 감독으로 유명세를 떨쳤던 슬라벤 빌리치가 웨스트 햄 감독직에 올랐다. 그는 잉글리시 프리미어 리그(이하 EPL)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까?

2015년 6월 8일 월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2015년 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가 2009년에 이어 유럽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2번째 트레블(삼관왕)의 대기록을 달성했다. 과연 2015년의 바르사는 유럽 구단 최초로 6관왕에 올랐던 2009 바르사를 넘어설 수 있을까?

2015년 6월 7일 일요일

Caption

이니에스타, 4번의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에 출전해 역사상 처음으로 3번의 각기 다른 결승전에서 도움 기록. 2014/15 시즌 챔피언스 리그 5도움으로 메시와 함께 도움 공동 1위

2015년 6월 6일 토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와 유벤투스가 2014/15 시즌 UEFA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에서 격돌한다. 결승전이라는 무대에 걸맞게 화려한 스타 플레이어들이 자존심 걸고 일생일대의 승부를 펼칠 것으로 보인다.

2015년 6월 4일 목요일

Caption

[골닷컴] 김현민 기자 = 라파엘 베니테스가 레알 마드리드 신임 감독직에 올랐다. 스페인 현지 언론들은 베니테스에 대해 반신반의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과연 그는 레알에서 성공할 수 있을까?

2015년 6월 3일 수요일

Caption

[골닷컴 인터내셔널] 벤 헤이워드 & 크리스 보아케스, 편집 이용훈 기자 = 이 시대 최고로 평가받는 두 명의 미드필더가 UEFA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이라는 최고의 무대에서 마지막으로 격돌한다. 둘 중 누가 더 나은 선수라고 할 수 있을까?

2015년 6월 2일 화요일

Caption

함부르크, 자력으로 잔류가 불가능했던 분데스리가 최종전에서 하노버가 프라이부르크 상대로 승리를 거두어준 덕에 16위로 어렵게 승강 플레이오프 진출. 1차전 홈에서 73분경 일리체비치 동점골로 1-1 무승부. 2차전 원정에서 디아스의 인저리 타임 골로 1-1 무승부(92분). 연장 종료 5분 남기고 뮐러의 역전골(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