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대전 시티즌이 전남 드래곤즈로부터 베테랑 공격수 정성훈(33)을 영입했다.

대전이 공격진에 정성훈을 영입해 노련함을 더했다. 정성훈은 2002년 K리그에 데뷔한 후 11시즌 동안 234경기에 출전해 53득점, 24도움을 올린 베테랑 공격수다. 지난 2004년부터 2007년까지 4년간은 대전에서 활약했다.

정성훈은 190cm, 84kg의 탄탄한 체격을 갖췄으며, 장신임에도 발재간이 뛰어나다. 서른 살에 처음 국가대표로 발탁되어 A매치에 8번 출전했다. 이와 더불어 성실하고 이타적인 플레이가 주목받으며 ‘한국의 루카 토니’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6년 만에 다시 대전에서 활약하게 된 정성훈은 "대전 팬들의 뜨거웠던 사랑을 기억한다. 선수 생활의 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십 년 전 대전시티즌이 만들었던 축구특별시의 기적을 다시 일으키겠다"고 복귀 소감을 밝혔다.

정성훈의 영입으로 공격력을 보강하는 동시에 팀의 중심을 잡을 고참 선수를 확보한 대전은 이후 외국인 공격수를 영입해 더욱 강력한 공격진을 꾸린다는 구상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이적에 대처하는 축빠의 자세
[웹툰] 해외파스타: 변화를 기대하며
퍼거슨 "스터리지 영입은 도박이야"
박지성 공격, 음비아만도 못했다고?
벵거 "판 페르시 활약 보면 속 터져"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1월 이적 시장, 팀을 떠날 가능성이 높은 스타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