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전북 현대 모터스가 광주FC의 신인왕 출신이자 국가대표 공격형 미드필더 이승기(25)와 FC 서울의 측면 공격수 박희도(27)를 영입해 공격력을 강화했다.

전북 현대가 이번 이적 시장 최대어로 꼽히던 이승기의 영입에 성공했다. 이승기는 2011년 광주에서 프로 데뷔해 8골-2도움(27경기)을 올려 생애 단 한 번뿐인 K리그 신인왕에 올랐고, 지난 시즌에도 4골 12도움(40경기)을 기록하는 활약을 펼쳤다.

이승기는 공격형 미드필더 겸 측면 공격수로 활용이 가능한 다재다능한 선수로 평가받고 있으며, 대표팀에서도 계속해서 더 큰 역할을 맡으리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

또한, 박희도는 2008년 부산 아이파크에서 데뷔해 현재까지 114경기에서 22골 19도움을 기록한 공격수다. 주로 측면에서 활동하지만 공격 전 부문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로 날카로운 패싱, 크로스 능력 등 공격력과 잠재력이 좋은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두 선수의 영입으로 전북은 군에 입대한 선수들의 공백을 메움과 동시에 더욱 짜임새 있고, 빠른 공격력을 갖출 수 있게 되어 올 시즌 K리그와 아시아 챔피언스 리그 우승 도전에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승기는 "K리그 최고의 팀에 올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올 시즌 K리그와 아시아 챔피언스 리그 우승에 꼭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박희도 또한 "공격 축구의 전북에 오게 되어 너무 기쁘다. 올 시즌 새롭게 태어난다는 각오로 최선을 다하겠다"며 활약을 다짐했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로스타임 91화: 서울의 전력
[웹툰] 샤다라빠 터키로 축구여행 (6)
첼시에 딱이야! 뎀바 바는 완벽 영입
무적함대 스페인, 발롱도르는 인연이…
테베스 "발로텔리, 나처럼 안 되게…"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1월 이적 시장, 팀을 떠날 가능성이 높은 스타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