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 회장이 최근 경기 도중 자신의 핸드볼 반칙을 인정하며 골을 거부한 미로슬라브 클로제를 극찬했다.

라치오에서 활약 중인 클로제는 지난 27일(한국시각) 열린 나폴리와의 2012-13 이탈리아 세리에A 5라운드 경기 시작 3분 만에 골망을 흔들었다. 그러나 이후 그가 주심과 대화를 나눈 후 골이 취소됐다. 그가 손을 사용해 골을 넣은 사실을 직접 주심에게 알렸기 때문이다. 이에 상대팀 나폴리 선수들까지 클로제에게 다가가 등을 두드려주며 그의 페어플레이 정신을 칭찬했다.

이에 블래터 회장 역시 클로제를 칭찬하고 나섰다. 자신의 반칙을 인정하며 골을 포기한 클로제의 스포츠맨십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수년간 추진해온 페어플레이 캠페인과 들어맞는 것이기 때문이다.

블래터 회장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킹사이트(SNS) 트위터 페이지에 "클로제의 이번 모습은 그가 진정한 챔피언이자 바른길을 가는 선수라는 점을 증명했다"고 밝혔다.

한편, 라치오는 이날 나폴리에 0-3으로 대패했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투명인간이 돼버린 토레스
[웹툰] 스페셜 원, 조세 무리뉴 2
[웹툰] 첼시 구단주, 이번엔 진심!
플레처 복귀, 은퇴위기서 해결사로
리그컵 16강, 첼시-맨유 정면충돌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해외파, 최고의 짝꿍은 누구?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