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김영범 기자 = 해리 레드냅 QPR 감독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를 상대로 승리를 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QPR은 올 시즌 26경기에서 단 2승만을 거두는 최악의 경기력을 보여주며 프리미어 리그에서 최하위에 머물러 있다. 이제 시즌이 12경기밖에 남지 않은 상황에서 레드냅 감독은 QPR이 승점 37점을 거두면 생존할 수 있다며 남은 일정에서 20점 이상을 반드시 거두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QPR은 24일 정오(한국 시각) 리그 선두인 맨유와 홈 경기를 치르며, 레드냅은 QPR이 맨유를 상대로도 승리할 수 있는 저력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레드냅은 '풀럼 크로니클'과의 인터뷰에서 "결과를 쉽게 예측할 수 없다. 우리는 리버풀에게 참패를 당한 뒤 첼시 원정을 떠났었다. 당시 모든 사람은 우리가 0-3이나 0-4로 지리라 예상했다. 그런데 당시 결과에는 나도 놀라고 말았다. 이어서 우리는 토트넘과 홈에서 경기를 치렀다. 토트넘은 원정 모든 경기에서 골을 넣었지만, 우리는 0-0으로 비길 수 있었다."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그는 이어 "맨시티를 상대로도 승점 1점을 얻었고, 까다로운 웨스트 햄 원정에서도 비겼다. 다른 팀들과 마찬가지로 우리는 맨유를 상대로 승점을 가져올 가능성을 지니고 있다."라며 필승을 다짐했다.

과연 QPR이 세계 축구 팬들을 깜짝 놀라게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파스타툰: 지옥은 이제부터
[웹툰] 제멋대로 성남빠 #1 안선생님
[웹툰] '새 감독 찾아라' 첼시의 관심
스페인 언론 '박주영 영입은 완전 실패'
핑크 "손흥민, 결국 함부르크 남을 것"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챔스 16강 1차전, 첫 주 최고의 선수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