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김형준 인턴 기자 = 아스널 공격수 제르비뉴는 팀이 챔피언스리그에서 뛰어난 성적으로 사람들을 놀라게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아스널은 샬케, 올림피아코스, 몽펠리에와 한 조를 이룬 챔피언스리그 조별 라운드 통과를 확정 지었다. 아스널은 현재 조 선두 샬케에 승점 1점이 뒤진 조 2위에 머물러 있으나, 최종전 결과에 따라 조 선두로 16강에 오를 가능성이 남아있다.

아스널은 2005-06시즌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결승 무대를 밟은 바 있으며, 올 해 런던에서 열리는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을 바라고 있다. 팀의 공격수 제르비뉴는 아스널이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 정상에 도전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제르비뉴는 '피플'을 통해 "올 시즌 레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의 전력이 예전만 못하다. 첼시는 통과 여부가 불확실하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역시 챔피언스리그에서 그리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강호들의 경기력이 그리 좋은 편은 아니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다시 한 번 많은 이를 놀라게 할 만한 성과를 낼 수 있길 기대한다.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오른 팀은 모두 만만치 않은 팀들이다. 우리의 목표는 챔피언스리그 우승이고 이를 위해 무엇이든 해낼 작정이다"며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향한 강한 열망을 표출했다.

아스널은 객관적으로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의 우승 후보로 꼽히진 않는다. 하지만 결과는 그 누구도 예상할 수 없으며, 제르비뉴의 말대로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오른 팀들 모두 상당한 전력을 자랑한다. 제르비뉴의 말처럼 아스널이 훌륭한 모습을 보이며 챔피언스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지 기대가 모인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축빠툰: 세상에서 제일가는
[웹툰] QPR의 마지막 남은 라이벌
퍼거슨 "맨유 수비, 정말 최악이야"
오닐 "지동원, 새벽 훈련도 열심히"
기성용 '열심히 뛰었지만…' 평점 6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레드냅 감독 부임… QPR의 운명은?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