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허창수 GS 그룹 회장의 ‘열정적인’ FC서울 사랑은 남다른 것으로 널리 알려졌다. 특히 K리그에서 구단주가 직접 전지훈련장을 방문해 선수단을 격려하는 경우는 유일하다.

매년 FC서울 선수단의 전지훈련장과 ACL등 해외 원정 경기장을 찾아 선수들을 격려해 온 허창수 구단주는 올해도 어김없이 일본에서 전지훈련을 펼치고 있는 FC서울 선수단을 직접 방문했다.

1998년부터 16년째 FC서울 구단주를 맡고 있는 허창수 구단주는 GS 그룹 경영과 전경련회장으로서 바쁜 일정 가운데에서도 가고시마 전지훈련장을 방문, 선수단을 격려하고 올해도 K리그 클래식을 선도하는 구단답게 팬들에게 감동을 주는 모습을 보여주기를 당부했다.

특히 14일 저녁에 가진 선수단과의 만찬에서 허창수 구단주는 “무엇보다 팬들에게 기쁨과 감동을 선사할 수 있는 모습을 보일 수 있게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최용수 감독을 중심으로 모두가 한마음이 되어 이제는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에서 FC서울의 이름이 드높여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허창수 구단주는 1박2일(14~15일)간의 짧은 일정에도 훈련 모습을 관전하고 만찬을 주최하는 등 선수들을 조금이라도 더 격려하기 위해 바쁜 일정을 보냈다.

허창수 구단주의 열정적인 축구 사랑은 이번뿐만이 아니다. 평소에도 축구단 운영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는 허창수 구단주는 시즌 중에도 FC서울의 홈구장인 서울월드컵경기장을 자주 찾아 선수들의 선전을 응원했다.

또한, 매 시즌 정기적으로 GS,LG,LS,LIG등 그룹 임직원들의 모임인 ‘임원동호회 총 응원의 날’ 행사를 마련, 선수들의 사기를 북돋고 응원하는 등 FC서울에 대한 아낌없는 사랑을 전하고 있다. 올 해도 역시 시즌 개막을 앞두고 오는 18일 이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허창수 구단주는 박주영 이청용 기성용 등 FC서울 출신들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며 이들이 한국의 대표적인 선수로 성장할 기회를 제공했고 더불어 한국 축구가 세계적인 수준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밑거름을 마련했다. 또한, FC서울이 K리그 최고 인기팀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토대와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이와 같은 허창수 구단주의 아낌없는 사랑에 대해 FC서울 선수단 모두는 K리그 클래식 2연패는 물론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우승이라는 목표와 함께 팬들에게 멋진 모습을 보여 한국축구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4컷으로 본 맨유v레알
[웹툰] 챔스 리그 16강 1주차
드록바의 허상… 그리고 광저우
사비 "친레알 언론, 메시 매도"
사냐 "판 페르시 없는 게 낫다"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챔스 16강 1차전, 첫 주 최고의 선수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