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울산현대는 29일 오후 울산 동구 서부동에 있는 클럽하우스에서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상만, 이하 모금회)로 4천만 원을 지정 기부했다.

지난해 아시아 챔피언스 리그 우승을 차지했던 울산은 상금 2억을 기부하기로 했고, 이번에 '대한노인회 울산동구지회'와 '울산 동구 참사랑의 집'으로 전달했다.

전달식에 앞서 모금회가 주최한 기념행사가 진행됐다. 모금회는 올해 목표액을 34억 2천4백만 원으로 설정했으나 적극적인 활동과 많은 관심으로 37억 4천만 원(29일 16시 기준)을 초과 달성하는 성과를 이뤘다.

이를 기념하며 2007년부터 홍보대사로 함께 활동하고 있는 울산 구단이 모금회와 함께 감사 인사를 전하는 등 뜻깊은 활동을 이어갔다.

김호곤 감독은 "모금 목표액 달성을 축하하고 싶다. 홍보대사로서 자랑스럽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공헌하기 위해 노력하는 구단이 되겠다"는 인사를 전했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파스타: 설레발은 곧 필패
[웹툰] 얼티밋 핏불, 다비즈: 4화
외질 "레알, 호날두 원맨팀 아냐"
발로텔리, 밀란에선 굿가이 변신?
첼시, 베니테스 다음에는 모예스?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