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부산 아이파크가 태국 현지 연습 경기에서 태국 리그 최강팀인 무앙통 유나이티드에 승리했다.

부산은 지난 28일 현지시각 7시 촌부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연습 경기에서 무앙통 유나이티드를 상대로 1대0 신승을 기록했다.

무앙통 유나이티드는 2012시즌 태국 리그 무패 우승을 달성하며 2013 아시아 챔피언스리그에도 진출하는 강팀이다.

지난 경기에서 부산은 신예들을 대거 투입하며 팟타야 유나이티드를 3대1로 격파했지만, 이번엔 지난해 선발진 선수들을 기용해 태국 최강팀과의 경기에 임했다.

기존 1군 선수단에 새롭게 팀에 가세한 윌리암까지 투입했지만, 무앙통의 골문은 좀처럼 열리지 않았다. 하지만 전반 막판 부산의 해결사 파그너가 승기를 이끌어 냈다. 페널티 지역 안에서 재빠른 몸놀림으로 수비를 제친 끝에 페널티킥을 얻어낸 것이다.

부산은 방승환이 침착하게 페널티킥을 골로 연결하며 1대0 리드를 잡았다. 후반 막판까지 팽팽한 경기가 이어졌지만, 부산은 특유의 끈끈한 수비로 실점 위기를 넘겼다. 결국 전후반 90분이 흘렀고 1대0 부산의 승리로 경기가 끝났다.

경기에 승리한 윤성효 감독은 "득점 기회를 살리지 못해 아쉽다. 아직 조직력을 더 끌어올릴 때라고 생각한다. 현재 태국에서 승리보다는 조직력에 좀 더 초점을 맞춰 훈련에 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부산은 오는 30일 현지시간 오후 7시에 촌부리 스타디움에서 3번째 연습 경기이자 촌부리컵 결승전을 치를 예정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파스타: 설레발은 곧 필패
[웹툰] 얼티밋 핏불, 다비즈: 4화
외질 "레알, 호날두 원맨팀 아냐"
발로텔리, 밀란에선 굿가이 변신?
첼시, 베니테스 다음에는 모예스?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