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이용훈 기자 = 경남FC가 겨울 휴가를 마치고 2013년을 대비한 훈련에 돌입했다.

지난 시즌 상위 스플릿 진입과 FA컵 준우승이라는 기대 이상의 성과를 냈던 경남이 새해 첫 훈련을 시작했다. 용병을 제외한 전 선수단이 창원축구센터에 소집돼 몸을 풀고 활기차게 2013년을 맞이했다.

훈련에 앞서 최진한 감독은 "2012 시즌 경남FC에 보내주신 도민들과 축구 팬들의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린다. 올 시즌에도 더 좋은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 드리겠다. 목표는 승강제 상위리그 진입과 FA컵 우승"이라며 선수들에게 전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최진한 감독은 지난 시즌에 대해 "모든 축구관계자가 강등 1순위로 경남을 지목했다. 윤빛가람, 김주영, 서상민 등 팀의 주전들이 타 구단으로 이적하면서 시즌 전반 성적이 하락했고, 구단 재정도 어려워졌다. 이렇게 어려운 상황에서도 시·도민 구단 중 유일하게 상위 리그에 진입하고 FA컵 준우승도 차지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그러나 이번 시즌에도 경남은 만만치 않은 위기를 맞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최진한 감독은 "올해가 더 힘들 것 같다. 우리 팀에서 주전 서너 명이 이탈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도 "작년에도 어려운 과정을 극복했듯이 올해에도 어려움을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며 성공을 다짐했다.

마지막으로 최진한 감독은 "선수들과는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하는 게 가장 중요하다. 팀의 장점인 빠른 공격과 조직력, 역습을 살려 FA컵 우승을 차지하고 상위 리그에 진입하는 것이 목표"라며 팬들과 홍준표 새 구단주의 애정과 관심에 보답하겠다고 약속했다.

경남 선수들은 쌀쌀한 날씨 속에 웨이트 트레이닝으로 몸을 푼 뒤 돔구장에서 간단한 훈련과 러닝과 게임으로 첫 훈련을 시작했다. 경남은 오는 20일까지 창원축구센터에서 훈련을 계속하고 태국에서 열리는 4개국 클럽 대항 친선 경기에도 참가할 예정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샤다라빠: 터키 축구여행 (5)
[웹툰] 스타 플레이어: YNWA - 12
[웹툰] 맨시티와 맨유의 차이는 무엇?
이승우-장결희 합작, 베스트 골 4위에
호날두 "무리뉴 감독, 레알에 남을 것"

-ⓒ 믿을 수 있는 축구뉴스, 코리아골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2012년 아시아 최고의 골키퍼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