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AFP 통신이 42년 만의 메달권 진입이 좌절된 일본의 패인은 한국의 날카로운 역습에 대응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한국은 11일(이하 한국시각) 카디프 밀레니엄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과의 2012 런던 올림픽 남자축구 동메달 결정전에서 박주영과 구자철의 연속골로 2-0 완승을 했다.

다만 결과와는 달리 일본의 전력은 만만치 않았다. 일본은 특유의 짧은 패스를 통해 점유율을 주도하며 경기 초반부터 한국을 압박했다. 그러나 한국의 빠른 역습이 골을 만들어내며 1968 멕시코 시티 올림픽 이후 첫 동메달을 노린 일본의 꿈을 물거품으로 만들었다.

이에 AFP 통신은 '일본은 1968년의 영광을 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보도했다. AFP 통신은 '그러나 일본은 점유율에서 우위를 점하고도 한국의 날카로운 역습에 두 번이나 당하며 무너졌다'고 전했다.

AFP 통신은 '한국은 아스널 공격수 박주영과 주장 구자철의 골에 힘입어 지난해 성인 대표팀이 아시안컵 4강에서 당한 일본전 패배를 설욕했다'며 한일전 승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올림픽 남자축구 메달 시상식은 오는 12일 브라질과 멕시코의 결승전이 끝난 후 열릴 계획이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그리고 세상은 멈췄다: 1편
[웹툰] 박부장, 한일전은 꼭 이겨야!
맨유, 바르셀로나 거의 따라 잡았다
리버풀, 구장 이름 판매? 팬들 반발
'단두대 매치' 한일전 승자는 누구?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올시즌 가장 기대되는 해외파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