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홍명보호를 격침한 브라질 공격수 레안드로 다미앙이 올림픽 축구 금메달에 대한 강한 열망을 드러냈다.

브라질은 8일(한국시각) 열린 한국과의 2012 런던 올림픽 4강 경기에서 후반에만 두 골을 터뜨린 다미앙의 맹활약에 힘입어 3-0 대승을 거뒀다.

브라질은 경기 초반 한국의 거센 공격에 밀리며 어려운 경기를 했으나 38분 호물로가 선제골을 뽑아내며 승기를 잡았다. 이어 브라질은 후반 들어 다미앙이 두 골을 몰아치며 대승을 장식했다.

다미앙은 경기 후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결승에 오르기 위해 모두가 엄청난 노력을 들여야 했다"며 결승행이 쉽지만은 않았다는 소감을 밝혔다. 그는 "우리는 브라질이다. 당연히 우리의 목표는 금메달"이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어 다미앙은 "한국을 꺾고 결승에 올라 기쁘지만, 우리의 목표는 금메달"이라며 아직 목표를 이룬 건 아니라는 점을 강조했다.

한편, 다미앙은 한국전 두 골을 터뜨리며 총 여섯 골을 기록해 현재 올림픽 남자축구 득점 순위 선두를 달리고 있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오심 연발! 함부르크-브레멘 더비
[웹툰] 스타플레이어: 카탈루냐의 심장 4
맨유, 아자르에 이어 루카스마저 놓치나?
'하나 된' 한국, '세계최강' 브라질 넘을까?
'적에서 동지로' 벨라미, 김보경과 한솥밥?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올시즌 가장 기대되는 해외파는?

관련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