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nail 안녕하세요,

[골닷컴] 한만성 기자 = 외신이 사상 첫 올림픽 축구 결승 진출을 노린 한국에 제동을 건 브라질의 막강한 화력에 집중 조명했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8일(이하 한국시각) 열린 브라질과의 2012 런던 올림픽 남자축구 4강 경기에서 0-3으로 완패했다. 한국은 경기 초반 브라질을 거세게 몰아세우며 분전했으나 이후 무기력한 경기를 펼치며 브라질에 무릎을 꿇었다.

이에 AP 통신은 경기 후 '한국은 초반 브라질을 몇 차례 위협했으며 페널티킥을 얻어낼 수도 있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AP 통신은 이어 '그러나 지동원이 맞은 몇 차례의 기회를 제외하면 한국은 전혀 브라질을 위협하지 못했다'며 양 팀 간 격차가 있었다고 전했다.

AFP 통신도 우승후보였던 영국을 꺾고 4강에 오른 한국이 브라질을 상대로 기대 이하의 경기를 펼쳤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AFP 통신은 '한국은 영국과의 승부차기 끝에 4강에 올랐으나 브라질을 만나선 전혀 상대를 위협하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이로써 런던 올림픽 남자축구는 3,4위전에서 한국과 일본이 격돌하게 됐고 결승에선 브라질과 멕시코가 만난다. 한국과 일본은 오는 11일 새벽 카디프의 밀레니엄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밀레니엄 스타디움은 한국이 영국을 꺾고 4강에 오른 장소다.

스마트폰에서는 골닷컴 모바일 페이지에 접속해 실시간으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GOAL.com 인기뉴스]

[웹툰] 오심 연발! 함부르크-브레멘 더비
[웹툰] 스타플레이어: 카탈루냐의 심장 4
맨유, 아자르에 이어 루카스마저 놓치나?
'하나 된' 한국, '세계최강' 브라질 넘을까?
'적에서 동지로' 벨라미, 김보경과 한솥밥?

- ⓒ 세계인의 네트워크 골닷컴 (http://www.goal.com/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설문

올시즌 가장 기대되는 해외파는?